본문으로 바로가기
53365413 1082019062653365413 06 0601001 6.0.22-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561558495000 1561558496000 related

'구해줘2' 오연아, 월추리로 돌아왔다…천호진, 한선화 폭행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나금주 기자] '구해줘2' 오연아가 아이를 데리러 월추리로 돌아왔다.

26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OCN 수목드라마 '구해줘2' 15회에서는 최경석(천호진 분)이 고은아(한선화)에게 정체를 드러냈다.

이날 아이를 그리워하던 진숙(오연아) 월추리로 돌아왔다. 김민철이 진숙을 발견했고, "위험하니까 애 데리고 빨리 떠"라고 조언했다. 김민철은 목사의 정체에 대해 물었고, 진숙은 "최경석이 어떻게 구워삶았는지 모르겠는데, 진짜 목사는 맞다"라고 밝혔다.

이어 집으로 향한 진숙은 시어머니(이주실)의 사진을 보며 "제가 잘못했어요. 원래 못된 년이라 이렇게 벌 받는 것 같다. 제가 우리 애기 잘 키울게요"라고 눈물을 흘렸다. 이어 진숙은 "엄마가 잘못했어. 용서해줄래?"라고 말했다.

한편 최경석은 수호(차엽)와 함께 고은아(한선화) 가게를 찾아와 은밀한 얘기를 나누었다. 고은아는 이를 녹음했다. 하지만 최경석은 이상한 낌새를 눈치챘고, 고은아를 폭행하기 시작했다.

enter@xportsnews.com /사진 = OCN 방송화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