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364864 0962019062653364864 06 0601001 6.0.14-RELEASE 96 스포츠서울 0 related

박환희, 전 남편 빌스택스에게 명예훼손 피소…추가입장 無[종합]

글자크기
스포츠서울
[스포츠서울 김선우기자]배우 박환희가 전 남편 빌스택스(바스코)에게 명예훼손으로 피소당했다.

26일 빌스택스 소속사는 “빌스택스는 최근 박환희를 사이버 명예훼손 등의 혐의로 수원지방검찰청 성남지청에 고소를 한 사실이 있습니다”라고 밝혔다.

이어서 “빌스택스는 박환희와 2013년 협의 의혼 하였고, 당시 박환희는 친권과 양육권을 포기하고 아이 엄마의 책임으로 매달 90만원씩의 양육비를 보내기로 했으나 이를 이행하지 않았고, 현재 5000만원 가량의 양육비가 지급되지 않은 상태였으나 고소 건 이후 양육비를 지급하였습니다”라고 이야기했다.

나아가 “또한 5년이 넘도록 아들 역시 만나려고 하지 않다가 최근에서야 저희의 권유로 아들을 만나기 시작했고, 자신의 호화로운 삶을 공개하면서도 정작 엄마로서의 역할과 협의 사항을 이행하지 않았지만 오랜 시간 이를 문제 삼지 않았습니다”라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하지만 박환희는 자신의 SNS 등을 통해 빌스택스와 관련하여 사실과 다른 내용을 지속적으로 유포하며 비난을 일삼아왔고, 가족에게까지 그 피해가 막심한 지경에 이르렀습니다. 대중을 상대로 사실과 다른 부분까지 무분별하게 전하는 모습을 더 이상 두고 볼 수 없어 이와 같이 고소를 진행하게 되었으며 강경 대응할 입장입니다”라고 덧붙였다.

박환희와 빌스택스는 이혼 이후 연기, 음악 등 각자의 분야에 매진했다. 빌스택스는 이름까지 바꾸며 새로운 시작을 예고하기도. 하지만 결국 전처를 고소하기에 이른 것. 이에 대해 빌스택스는 한 매체와의 인터뷰를 통해 “아이 때문에 참아왔지만 진실을 밝혀야할 것 같다”라며 고소를 한 이유를 밝혔다.

박환희에 대한 관심도 쏠리고 있는 상황. 그는 최근 들어 아들과 함께하는 사진 등을 공개한 바 있다. 아들을 출산했을 당시, 아들의 생일 축하 등 다양한 사진들로 애절한 모성애를 드러낸 바 있다. 하지만 결국 양육비, 면접교섭권 등에 대한 의혹이 제기됐기 때문. 이에 대해 박환희는 별다른 추가 입장은 밝히고 있지 않다. 그의 SNS 역시 4일전 근황이 담긴 사진 이후 업데이트가 없다. 대중은 박환희의 SNS에도 댓글로 입장 표명을 요구하고 있는 등 관심이 뜨겁다.

sunwoo617@sportsseoul.com

사진 | 스포츠서울DB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 sportsseoul.com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