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363666 0722019062653363666 04 0401001 6.0.14-RELEASE 72 JTBC 0

아베, G20서 정상급 19명과 회담…한·일 정상회담 없어

글자크기

외교장관 회담도 불투명…현 일본 외교의 '크기'



[앵커]

일본 오사카에서 28일부터 G20, 즉 주요 20개국 정상회의가 열리지요. 주최국인 일본의 아베 총리는 19명의 정상급 인사와 회담을 하면서도 바로 옆 나라인 한국 대통령과는 만나지 않습니다. 이런 회담이야 원래 좀 형식적이기는 한 것이지만, 모양만 놓고 보자면 아베가 대인배는 못 된다는 느낌을 지우기 어렵습니다.

윤설영 특파원입니다.

[기자]

오사카에서 열리는 G20, 주요 20개국 정상회의의 일정이 공개됐습니다.

의장국인 일본의 아베 신조 총리는 총 정상급 19명과 양자 회담을 갖습니다.

오늘(26일)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시작으로 인도, 중국, 미국, 러시아 정상 등과 차례로 회동합니다.

문재인 대통령과의 정상회담 일정은 잡지 않았습니다.

[스가 요시히데/일본 관방장관 : 상당히 시간이 제한되어 있습니다. 그런 가운데 종합적으로 판단해 나가고자 합니다.]

G20 기간 함께 열리는 외교장관회담 역시 한·일회담은 현재 예정된 것이 없습니다.

외무성 관계자는 JTBC의 문의에 대해 "현 시점에서 말할 수 있는 것이 없다"고 말했습니다.

일본 정부는 오는 10월 열리는 해상자위대 관함식에도 한국 해군은 초청하지 않겠다는 입장입니다.

주일한국대사관 측은 "해상자위대로부터 참석요청이 없었다"고 말했습니다.

(영상디자인 : 배장근)

◆ 관련 리포트

한국서 회담 요청했지만 '배제'…일 언론도 "부적절" 지적

→ 기사 바로가기 : http://news.jtbc.joins.com/html/446/NB11839446.html

윤설영, 김동준 기자

JTBC, JTBC Content Hub Co., Ltd.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