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358786 0032019062653358786 08 0801001 6.0.8-hotfix 3 연합뉴스 50382701

넥슨 매각 불발된 듯…"협상 더 진행 안 되는 상황"

글자크기
(서울=연합뉴스) 홍지인 기자 = 국내 최대 게임업체 넥슨의 매각이 불발된 것으로 전해졌다.

이 사안을 잘 아는 한 관계자는 26일 "매각 협상이 더 진행되지 않는 상황으로 안다"고 말했다.

넥슨 매각은 올해 초 추진 사실이 처음 알려졌고 지난 2월에는 인수 의사를 밝힌 회사들을 상대로 예비입찰이 진행된 것으로 전해졌다.

인수 업체로는 카카오·넷마블·MBK파트너스 등이 거론됐으며, 넥슨 측은 사모펀드 등 재무적투자자(FI)보다 전략투자자(SI)를 선호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한동안 본입찰 관련 소식이 전해지지 않으며 매각 난항설이 나돌았다.

매각 불발의 가장 큰 원인은 인수 가격에 대한 입장 차이로 관측된다.

매물로 나온 넥슨 지주회사 NXC의 넥슨 지분 47.98% 가치는 6조∼7조원으로 평가된다. 넥슨이 상장된 일본 증시의 공개 매수 조항을 고려하면 13조원 안팎의 인수 자금이 필요할 것으로 예상됐다.

그러나 인수를 희망하는 측은 이런 금액에 난색을 보인 것으로 알려졌다.

넥슨 측은 "매각과 관련해 밝힐 수 있는 사안이 없다"고 밝혔다.

ljungberg@yna.co.kr

연합뉴스

넥슨코리아 본사
경기 성남시 분당구 판교로 넥슨코리아 본사.[연합뉴스 자료사진]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