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350947 1082019062653350947 06 0602001 6.0.8-hotfix 108 엑스포츠뉴스 0

'솔로 여제 컴백'…'최파타' 제아X전소미의 #신곡 #오나라 #브아걸 [종합]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박소연 인턴기자] 가수 제아와 전소미가 신곡으로 돌아왔다.

26일 방송된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이하 '최파타')'에는 제아와 전소미가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제아는 스페셜 DJ 오나라의 첫인상에 대해 "옆집 사는 언니 같다. 방송으로 많이 봬서 친하다는 착각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전소미는 "드라마 속 풍성하신 웨이브 머리를 생각하고 왔는데, 생머리도 너무 청순하시다"라고 말해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이에 오나라는 "많은 분들이 가발인 줄 아는데 제 머리가 맞다"며 자신의 머리를 잡아당기는 행동으로 웃음을 유발했다.

제아와 전소미는 과거 Mnet '프로듀스 101'에서 사제지간으로 만났던 인연을 공개했다. 제아는 "지금은 언니, 동생으로 친하게 지낸다"고 말했다. 이어 "(전소미가) 데뷔하자마자 무대를 다 찾아봤다"며 "여유롭게 하는 모습을 보고 너무 뿌듯했다. 어엿한 솔로 가수가 됐구나 하는 생각이 들었다"고 밝혔다.

이에 오나라가 "더 잘해야겠다는 생각을 하게 되지 않냐"고 묻자, 제아는 "더 멋있는 선배가 되어야겠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제아는 새 앨범 'Newself'를 발매했다. 그녀는 "더 나은 나로 살아가자는 내용을 담은 앨범"이라며 "두 번째 트랙 곡이지만 앨범 전체 컨셉과 어울려서 앨범 제목으로 짓게 됐다"고 설명했다.

전소미는 3년 만에 신곡 'BIRTHDAY'로 컴백했다. 그녀는 뮤직비디오가 공개되고 오열을 했다고. 전소미는 "오랜 시간 기다린 컴백이었다. 마음속에 고여있던게 톡 터진 느낌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신곡에 대해 "'생일처럼 내 멋대로 할래'라는 뜻과 데뷔했다는 축하의 의미를 가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대중 분들이 알고 있던 밝은 소미의 업그레이드 버전으로 돌아왔다"고 덧붙였다.

제아는 "'BIRTHDAY'를 듣던 중 킬링파트라고 생각한 부분이 소미가 만든 멜로디였다"며 "너무 좋았다. 완전 팝 스타일의 곡"이라고 칭찬했다.

이날 제아는 브라운아이드걸스의 새 앨범을 준비하고 있다고 깜짝 발표했다. 그녀는 "곧 앨범이 나올 것 같다. 지금과 같은 많은 관심을 가져달라"고 말했다. 이에 오나라가 "센 언니 스타일의 곡이냐"고 묻자, 제아는 "비밀이다"라며 웃음을 지었다.

'최파타'는 매주 월-일 오후 12시 방송된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SBS 보이는 라디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