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349878 0522019062653349878 05 0507001 6.0.14-RELEASE 52 뉴스핌 0

[MLB] 추신수, 4경기 연속 안타… 최지만은 무안타 침묵

글자크기
[서울=뉴스핌] 김태훈 기자 = 텍사스 레인저스 외야수 추신수가 4경기 연속 안타 행진을 달렸다.

추신수(37)는 26일(한국시간) 미국 미시간주 디트로이트의 코메리카파크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MLB) 디트로이트 타이거즈와의 원정 경기서 1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해 5타수 1안타 1삼진 1득점을 기록했다.

4경기 연속 안타를 기록한 추신수의 시즌 타율은 0.289에서 0.287로 하락했다.

뉴스핌

추신수가 4경기 연속 안타를 기록했다. [사진= 로이터 뉴스핌]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첫 타석부터 안타가 나왔다. 1회초 선두타자로 나선 추신수는 상대 선발 조던 짐머맨의 초구를 공략해 좌전 안타로 출루했다. 윌리 칼혼의 안타로 2루까지 진루한 추신수는 노마 마자라의 1타점 적시타 때 득점에 성공했다.

추신수는 2회초 1사 1루에서 맞이한 두 번째 타석에서 유격수 땅볼을 쳤다. 이 때 선행 주자가 2루에서 잡혔으나, 송구 실책이 나와 추신수가 2루를 밟았다. 이후 후속타 불발로 득점에는 실패했다.

4회초에는 우익수 뜬공으로 물러나 추신수는 6회초 삼진, 9회초 마지막 타석에는 유격수 땅볼에 그쳤다.

텍사스는 1회초 추신수의 결승 득점에 힘입어 디트로이트를 5대3으로 꺾고 3연승을 달렸다.

탬파베이 레이스 최지만(28)은 무안타로 침묵했다.

뉴스핌

탬파베이 레이스 최지만이 몸에 맞는 공으로 출루했다. [사진= 로이터 뉴스핌]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미네소타 트윈스와의 원정 경기서 3번 타자 겸 1루수로 선발 출전한 최지만은 3타수 무안타를 기록, 몸에 맞는 공으로 출루는 달성했다.

1회초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첫 타석을 맞이한 최지만은 2루 땅볼에 그쳤다. 4회초 1사 후에는 몸에 맞는 공으로 출루했으나, 아비사일 가르시아의 병살타로 득점에는 실패했다.

최지만은 6회초 1사 1루에서 3루 땅볼을 쳤다. 1루 주자 토미 팜이 2루에서 아웃, 최지만은 1루를 밟았다. 이후 오스틴 메도우즈가 유격수 땅볼로 물러났다. 8회초 마지막 타석에는 삼진에 그쳐 경기를 마쳤다.

탬파베이는 미네소타에 4대9로 패했다.

피츠버그 파이어리츠 강정호(32)는 휴스턴 애스트로스와의 경기에서 결장했다. 피츠버그는 휴스턴에 1대5로 패해 4연승을 마감했다.

taehun02@newspim.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