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339975 0962019062653339975 06 0601001 6.0.10-RELEASE 96 스포츠서울 0 popular

김재경, '초면에 사랑합니다' 종영 소감 "베로니카, 소중한 기억"

글자크기

스포츠서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김대령기자]배우 김재경이 '초면에 사랑합니다' 종영 소감을 전했다.


김재경은 25일 밤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베로니카 박으로 살았던 지난 6개월은 인생에 잊을 수 없는 소중한 기억이 될 것 같다"라며 SBS 월화드라마 '초면에 사랑합니다'를 마친 심정을 밝혔다.


그는 "제가 베로니카로 태어날 수 있게 해준 이광영 감독님, 김아정 작가님께 감사드린다. 긍정 에너지가 넘쳤던 스태프분들과 배우분들 덕분에 촬영장 가는 매일 설레고 신났다"라고 동료 배우와 스태프들에게 고마움을 전한 후 "베로니카는 이렇게 떠나보내지만 더 노력해서 다른 작품에서 좋은 모습 보여드리겠다"라고 각오를 다졌다.


'초면에 사랑합니다'는 25일 방송을 끝으로 종영했다. 김재경은 파크그룹 상속녀 베로니카 박으로 분해 김영광, 진기주와 호흡을 맞췄다.


daeryeong@sportsseoul.com


사진ㅣ김재경 SNS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 sportsseoul.com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