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332058 0432019062553332058 02 0201001 6.0.16-HOTFIX 43 SBS 53339995 popular

우리공화당 광화문 천막 철거…6시간 만에 재설치

글자크기

<앵커>

대한애국당에서 당명을 바꾼 우리공화당이 광화문광장에 세운 농성 천막을 서울시가 오늘(25일) 새벽 강제 철거했습니다. 그런데 우리공화당이 기습적으로 천막을 다시 설치하면서 반발하고 있습니다.

제희원 기자입니다.

<기자>

오늘 새벽 5시 20분쯤 서울시가 우리공화당, 옛 대한애국당 천막에 대한 행정대집행에 나섰습니다.

서울시 관계자와 용역 업체 직원, 경찰 등 2천4백여 명이 투입돼 농성 천막 2동과 그늘막을 집행 2시간 만에 철거했습니다.

지난달 대한애국당이 광화문광장에 불법으로 천막을 설치한 지 46일 만입니다.

당 관계자 3백여 명이 거세게 저항하면서 곳곳에서 충돌이 벌어졌습니다.

40여 명이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고, 용역 직원 2명과 우리공화당 측 2명은 폭행 혐의로 경찰에 현행범 체포됐습니다.

우리공화당은 철거 6시간만인 낮 1시쯤 천막 3동을 기습적으로 다시 설치했습니다.

서울시는 추가로 설치한 천막도 불법인 만큼 자진철거 계고장을 보낸 뒤 이행하지 않으면 또다시 강제 철거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또 광화문광장을 사용하려면 일주일 전까지 서울시에 사용허가 신청서를 제출해야 하고, 시가 광장의 사용 목적에 맞는지 등을 판단해 허가 여부를 결정하는데 우리공화당 즉, 대한애국당은 이런 절차를 지키지 않았다고 서울시는 설명했습니다.

앞서 서울시는 모두 3차례에 걸쳐 자진철거 계고장을 우리공화당 전신인 대한애국당에 보냈습니다.

이번 대집행에 들어간 용역비 2억여 원에 대해서는 우리공화당 측에 모두 구상권을 청구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마부작침] 2019 청소년 성매매 리포트
▶[인-잇] 사람과 생각을 잇다
▶네이버 메인에서 SBS뉴스 구독하기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