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329494 0562019062553329494 02 0201001 6.0.16-HOTFIX 56 세계일보 53339995 popular

대한애국당, 철거 5시간 만에 광화문광장 천막 재설치

글자크기
세계일보

대한애국당(우리공화당으로 당명 변경) 관계자들이 25일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서 불법 천막을 재설치한 뒤 집회를 열고 있다. 뉴시스


서울시가 광화문광장에서 농성 천막을 강제 철거한 지 5시간 만에 우리공화당(구 대한애국당)이 재설치해 앞으로 재철거를 둘러싼 진통이 예상된다.

25일 공화당과 경찰 등에 따르면 공화당 측은 이날 낮 12시40분쯤 광화문광장에 조립식 형태의 천막 3동을 다시 설치했다.

앞서 서울시는 이날 오전 5시20분쯤 시 직원과 용역업체 직원 수백명을 투입해 공화당이 지난달 10일 기습 설치한 천막 2동과 그늘막, 분향소 등을 강제로 철거하는 등 행정 대집행을 실행했다.

그러나 철거 작업이 끝난 뒤 공화당 측은 광장 인근에서 대기하다 차에서 보관하던 가로 3m, 세로 6m 크기의 천막을 꺼내 기습적으로 천막을 다시 설치한 것으로 전해졌다.

공화당 측은 이날 서울시의 행정 대집행을 ‘폭력 행위’라고 주장하면서 천막을 추가로 설치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이들이 천막을 설치할 당시 용역업체 직원들은 광화문역으로 향하는 해치마당 인근에서 강제 철거에 항의하는 당원들과 물리적으로 충돌했다.

공화당 측 관계자들은 천막 안에서 대기하며 “사생결단 결사 항쟁”, “박근혜 전 대통령 불법 탄핵 원천 무효” 등의 구호를 외치고 있다.

이동준 기자 blondie@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