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241463 0372019062053241463 07 0703001 6.0.10-RELEASE 37 헤럴드경제 46566458

[팝인터뷰②]박명훈 "'기생충' 유행어 '리스펙트'? 내가 한 대사라 뿌듯"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배우 박명훈/사진=강혜린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헤럴드POP=이미지 기자] 배우 박명훈이 ‘기생충’ 속 ‘리스펙트’라는 유행어에 대한 생각을 언급했다.

박명훈은 봉준호 감독의 신작인 영화 ‘기생충’에서 ‘근세’ 역을 맡은 가운데 그는 영화 속 “박사장(이선균)님 리스펙트!”라는 대사로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이와 동시에 ‘리스펙트’는 관객들 사이 유행어로 자리매김하게 됐다.

최근 서울 종로구 삼청동의 한 카페에서 진행된 헤럴드POP과의 인터뷰에서 박명훈은 자신의 대사 ‘리스펙트’가 유행어가 된 것에 대한 기쁜 마음을 드러냈다.

이날 박명훈은 “‘기생충’ 촬영 중 스태프들과 단체사진을 찍을 때면 다 같이 ‘리스펙트!’라고 외쳤다”고 회상했다.

이어 “당시 스태프들이 개봉하고 나면 이 말이 유행어 될 것 같다고 귀띔해주기는 했다. 난 그런 걸 잘 모르니 그런가보다 했다”고 덧붙였다.

헤럴드경제

배우 박명훈/사진=CJ엔터테인먼트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박명훈은 “실제로 관객들이 ‘리스펙트!’라는 대사를 좋아해주고, 계속 회자되고 있으니 신기하다. 내가 한 대사라 약간 뿌듯한 게 있는 것 같다”고 털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기생충’은 전원백수인 ‘기택’(송강호)네 장남 ‘기우’(최우식)가 고액 과외 면접을 위해 ‘박사장’(이선균)네 집에 발을 들이면서 시작된 두 가족의 만남이 걷잡을 수 없는 사건으로 번져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현재 상영 중.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