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239787 0032019062053239787 04 0401001 6.0.14-RELEASE 3 연합뉴스 0

日 "러시아 폭격기, 영공 침범…자위대 전투기 긴급발진"

글자크기
(도쿄=연합뉴스) 김정선 특파원 = 일본 방위성은 러시아 폭격기가 오키나와(沖繩)현 미나미다이토지마(南大東島)와 도쿄도(東京都) 하치조지마(八丈島) 부근에서 일본 영공을 2회 침범했다고 20일 밝혔다.

교도통신 등에 따르면 방위성은 이날 오전 러시아 폭격기가 일본 영공을 침범, 항공자위대 전투기가 긴급발진했다고 발표했다.

연합뉴스

일본 항공자위대가 촬영한 러시아 폭격기
[일본 방위성 홈페이지 캡처]



방위성은 러시아군의 TU-95 폭격기 2대가 오키나와현 미나미다이토지마 부근 해상에서 일본 영공을 침범했다고 설명했다.

이에 항공자위대 전투기가 긴급발진해 무선으로 경고하자 러시아 폭격기는 2분 46초 후에 일본 영공에서 나갔다.

이 중 러시아 폭격기 1대는 이후 도쿄도 하치조지마 부근에서 재차 일본 영공을 침범했다고 방위성은 밝혔다.

이때도 항공자위대 전투기가 무선으로 경고, 1분 56초 후에 러시아 폭격기는 일본 영공에서 나갔다.

방위성은 이번 사안으로 위험한 행위는 없었다고 밝히고 러시아 측의 의도를 분석 중이다.

러시아기 또는 러시아기로 추정되는 군용기가 일본의 영공을 침범한 것은 4년 전인 2015년 9월 이후 처음이라고 NHK는 전했다.

js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