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220849 0032019062053220849 05 0507003 6.0.8-hotfix 3 연합뉴스 0

최지만 2볼넷…양키스 사바시아 통산 250승 달성

글자크기
연합뉴스

CC 사바시아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최지만(28·탬파베이 레이스)이 안타 없이 볼넷 2개를 골라냈지만 팀의 완패를 막지 못했다.

최지만은 20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뉴욕의 양키스타디움에서 뉴욕 양키스와 벌인 2019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방문경기에 8번 타자 1루수로 선발 출전, 2타수 2볼넷 1득점을 기록했다.

시즌 타율은 0.272에서 0.269(208타수 56안타)로 내려갔다.

2회 초 2루수 땅볼로 물러난 최지만은 5회 초 볼넷으로 출루했다. 이후 토미 팸의 2루타에 득점했다. 이 점수는 탬파베이의 유일한 득점이 됐다.

최지만은 5회 초에도 볼넷을 골라냈지만 득점하지 못했고, 9회 초에는 중견수 뜬공으로 잡혔다.

탬파베이는 1-12로 완패했다.

지난해 사이영상 수상자인 선발투수 블레이크 스넬이 ⅓이닝 2피안타(1피홈런) 4볼넷 6실점으로 무너지는 최악의 투구로 패전했다.

양키스의 39세 좌완 베테랑 선발투수 CC 사바시아는 6이닝 3피안타 3볼넷 7탈삼진 1실점으로 시즌 4승(4패), 통산 250승(157패)을 달성했다.

통산 3천43탈삼진을 기록한 사바시아는 메이저리그에서 250승-3천 탈삼진을 이룬 역대 14번째 투수다.

양키스는 게리 산체스의 3점포, 글레이버 토레스의 만루포로 22경기 연속 홈런 행진을 달렸다.

연합뉴스

1루수 최지만
[AP=연합뉴스]



abbi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