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213377 0032019061953213377 02 0202006 6.0.14-RELEASE 3 연합뉴스 0 popular

주택용 소화기 '실력 발휘'…주민이 화재 초기 진화

글자크기
연합뉴스

불이 난 주택 내부
[광주 북부소방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광주=연합뉴스) 박철홍 기자 = 주택 2층에서 불이 났으나 주민이 주택용 소화기로 초기에 진화, 큰 피해를 면했다.

19일 오후 4시 23분께 광주 북구의 신안동의 한 단독 주택 2층에서 불이 났다.

주택 외부 베란다에 쌓인 쓰레기 더미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길이 치솟았다.

연기가 나는 것을 발견한 주민은 주택에 비치한 주택용 소화기로 진화에 나서 초기에 불을 껐다.

광주 북부소방서는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 기준은 소화기는 세대별·층별 1개 이상, 단독경보형 감지기는 침실·거실 등 구획된 공간마다 천장에 부착해야 한다"며 "다양한 홍보 활동을 펼쳐 주택용 소화시설 보급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pch8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