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201373 1082019061953201373 06 0601001 6.0.8-hotfix 108 엑스포츠뉴스 0

하연수 "500번 받은 질문"…"까칠" vs "불편할 수도" SNS 논란 [★해시태그]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정아현 인턴기자] 배우 하연수가 SNS상에서 팬에게 까칠한 댓글을 남겨 논란이 일고 있다.

18일 하연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작년에 작업한 '화조도' 판매합니다. 벽에 걸 수 있는 족자입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올렸다.

이는 자신이 직접 그린 족자를 SNS를 통해 판매하기 위한 게시물 이었다. 문제는 하연수가 단 댓글로 인해 발생됐다. 한 팬이 "연수님이 직접 작업한 건가요?" 라고 댓글을 달았다. 이에 하연수는 "500번 정도 받은 질문이라 쓸쓸하네요. 이젠 좀 알아주셨으면...그렇습니다. 그림 그린지는 20년 되었구요"라고 댓글을 남겼다.

이 같은 댓글은 논란을 야기했다. 직접 그린 그림인지를 단순히 묻고자 한 팬에게 지나치게 까칠하게 대응했다는 지적이 일기 시작한 것이다. 하지만 다른 입장으로는 이런 논란 자체가 지나치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하연수의 입장에서는 똑같은 사실을 여려번 반복하는 것 자체가 불편할 수 있다는 것.

하연수는 논란이 일자 족자 판매와 관련된 게시글을 현재 삭제한 상황이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하연수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