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176048 0372019061853176048 06 0602001 6.0.14-RELEASE 37 헤럴드경제 0 related

'라디오쇼' 박명수, 정우성 성대모사 매력에 빠지다 "밥 먹었어?"(종합)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헤럴드POP=이미지 기자] 박명수가 반하고, 김태진이 인정한 정우성의 성대모사가 1시간 내내 분위기를 업시켰다.

18일 오전 방송된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는 '모발 모발(Mobile) 퀴즈쇼' 코너로 꾸며져 방송인 김태진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본격적인 방송 전 성대모사 달인을 찾는 광고가 나왔고, 이때 배우 정우성의 성대모사를 하는 한 청취자의 목소리가 나왔다.

이에 김태진은 "내가 정우성을 자주 뵀는데 실제 뵐 때마다 화보의 눈빛으로 쳐다보시고 '태진 씨, 잘 지냈어?'라고 한다. 성대모사하신 분 너무 똑같다"고 즐거워 했다.

DJ 박명수는 정우성에 대해 "재미난 분이다. 너무 좋아한다. 잘생기고 쿨하지 않나"라고 칭찬했다.

이어 "내가 너무 잘생기면 불편한 게 있지 않냐고 물었더니 '없어~~~'라고 말하더라"라고 재밌었던 일화를 공개했고, 김태진은 "정우성이 '잘생긴 게 최고야. 짜릿해'라고 말한게 화제가 되지 않았나. 우리 인터뷰에서부터 시작됐다"고 자랑했다.

뿐만 아니라 이들은 청취자들과 전화연결해 퀴즈의 시간을 가졌다. 육아 휴직 중인 여성 청취자는 무난하게 맞춰 상품을 탔다. 직장인 남성 청취자는 '태진 아빠'라는 닉네임으로 김태진의 호기심을 자극했지만, 아쉽게 실패하고 말았다. 밀레니얼 세대가 답인 가운데 청취자들은 나얼, 정대세, 연세대, 다세대 등 센스 있는 오답들을 보내 DJ 박명수, 김태진을 웃게 만들었다. 미래에서 왔다고 주장하는 남성 청취자도 허무하게 실패했다.

무엇보다 DJ 박명수는 정우성의 '밥 먹었어?'라는 성대모사를 중간 중간 하며 폭소케 했다. 마지막까지 DJ 박명수는 김태진에게 "태진아, 고생했어. 같이 밥 못먹는다"면서 "밥 먹었어?"라고 또 정우성의 성대모사를 시도해 웃음을 자아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