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161291 1092019061753161291 04 0401001 6.0.14-RELEASE 109 KBS 0

일본, 물 대포 쏘며 북한 어선 퇴거…北 어선 위태한 조업 계속

글자크기

[앵커]

북한 어선의 동해 먼바다 조업이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일본이 물대포 등을 이용해 북한 어선을 몰아내는 영상이 공개됐습니다.

도쿄 이승철 특파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일본 해상보안청이 공개한 영상입니다.

["물 발사 개시!"]

바다 위에 떠 있는 작은 목선.

북한 배로 추정되는 어선에 물대포가 발사됩니다.

바다에 내렸던 어구의 줄을 급히 끊어버리는 모습도 목격됩니다.

동해에서 어족 자원이 가장 풍부한 곳 중 하나로 알려진 대화퇴 인근에서 최근 촬영된 영상입니다.

해상보안청은 지난달 하순부터 대화퇴 인근 해역에서 다시 북한 어선이 출몰하기 시작했다고 밝혔습니다.

일본 측은 북한 배들이 초여름부터 겨울까지 오징어잡이를 위해 이 해역에 몰려드는 것으로 파악하고 있습니다.

대화퇴는 한일 중간 수역에도 걸쳐 있는 지역이지만 일본은 자국의 배타적경제수역이라며 북한 어선 등의 조업을 금지하고 있습니다.

해상보안청은 지금까지 모두 300여 척에 경고 방송을 실시했으며, 50여 척에 대해서는 물대포 등을 쏴 몰아냈다고 발표했습니다.

북한 어선의 동해 먼바다 조업이 많아지면서 일본에 표류한 북한 배의 수도 지난해 200건을 넘어서는 등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습니다.

도쿄에서 KBS 뉴스 이승철입니다.

이승철 기자 (neost@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