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152041 0032019061753152041 01 0101001 6.0.8-hotfix 3 연합뉴스 49381929

한국당, 국회 등원 거부…"패스트트랙 무효·사과해야"

글자크기

"소득주도성장 기조하에 추경 만들어져…경제청문회 관철해야"

(서울=연합뉴스) 이한승 이동환 기자 = 자유한국당은 17일 현 상황에서 6월 임시국회에 등원하지 않겠다는 입장을 다시 한번 확인했다.

나경원 원내대표는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를 마친 뒤 기자들을 만나 "선거법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법안 관련 날치기 패스트트랙을 원천무효로 하고 사과를 받아내야 한다는 게 이날 의총의 결론"이라고 말했다.

나 원내대표는 이어 "실질적으로 패스트트랙 철회와 사과가 있어야 국회 정상화의 출발이 이뤄지지 않을까 하는 의견이 많았다"고 설명했다.

그는 또 "정부가 밀어붙이고 있는 추가경정예산안(추경안)이 사실상 소득주도성장 정책의 기조하에 이뤄진 것인 만큼 경제청문회 요구 역시 관철해야 한다는 게 이날 의총에서 나온 의견"이라고 설명했다.

한국당이 이날 의총에서 국회 정상화에 대한 '강경 노선'을 재천명하면서 당분간 국회 정상화는 쉽지 않을 전망이다.

다만 나 원내대표는 향후 협상과 관련해 "지금 완전히 결렬된 상태는 아니다"라고 말해 추가 협상 가능성은 열어뒀다.

연합뉴스

발언하는 나경원 원내대표
(서울=연합뉴스) 이진욱 기자 =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가 17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2019.6.17 cityboy@yna.co.kr



jesus7864@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