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149808 0172019061753149808 08 0801001 6.0.16-HOTFIX 17 디지털데일리 0

한국전자인증, 한국형 맞춤 SSL서비스 출시

글자크기
디지털데일리

[디지털데일리 홍하나기자] 글로벌 인증기관 한국전자인증(대표 신홍식)은 SSL 인증서의 소유자명을 한글로 보여줄 수 있는 ICA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17일 밝혔다.

한국전자인증이 이번에 선보이는 한국 맞춤형 SSL인증서는 체인인증서에 '대한민국'을 표기하고 SSL 인증서의 소유자명이 한글로 표기된다. 앞서 글로벌인증기관 디지서트는 특정 국가의 고객만을 위한 맞춤형 솔루션을 지원한다고 밝힌 바 있다. 따라서 국내에서 한국전자인증 등 핵심 전략파트너를 통해 이 서비스를 선보이게 된 것이다.

SSL인증서는 웹사이트가 신뢰할 수 있는 사이트인지 확인하고 웹사이트와 사용자 간에 전송 되는 정보를 암호화한다.

한국전자인증에서는 OV와 EV SSL인증서를 사용하는 행정,공공기관, 교육기관 및 기업, 금융권 사용자들에게 ICA서비스를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한국전자인증은 웹트러스트 인증을 취득하고 글로벌 수준의 SSL 서비스를 20여 년간 제공하고 있다. ICA 서비스를 통한 한글 기관명을 지원하는 SSL인증서 발급도 가능해짐에 따라 정부 웹사이트에 특화된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고 관계자는 설명했다

최근 정부에서는 정부 웹보안 인증서(G-SSL) 모바일용 브라우저로 접속하면 보안 경고창이 발생하는 문제 해결을 위해 올해 6월부터 민간 SSL 인증서로의 전환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 PC뿐만 아니라 모바일, 테블릿 등 다양 브라우저 환경을 지원하는 민간 SSL 도입으로 모바일 브라우저 보안경고창을 해결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국전자인증 정경원 사장은 'ICA솔루션으로 SSL 인증서를 발급받게 되면 기관명에 한글표기가 가능해 직관적이다' 며 '특히 행정,공공기관 및 교육기관 웹사이트의 SSL인증서에 한글표기가 지원되므로 대국민 신뢰도가 높아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홍하나 기자>hhn0626@ddaily.co.kr

-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