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144092 1082019061753144092 05 0506001 6.0.8-hotfix 108 엑스포츠뉴스 0

인터뷰하는 정정용 감독[포토]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인천공항, 김한준 기자] 2019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에서 준우승을 차지한 U-20대표팀이 17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했다.

정정용 감독이 취재진과 인터뷰를 하고 있다.

한국 남자축구 역사상 FIFA 주관대회 결승에 오른 것은 이번이 처음이며 준우승은 한국 남자축구 역사상 FIFA 주관대회 최고 성적이다. '막내형' 이강인은 2골과 4도움을 기록하며 최우수선수에게 수여되는 골든볼을 아시아 최초로 수상했다.

kowel@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