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138369 0512019061653138369 06 0602001 6.0.17-RELEASE 51 뉴스1 0 related

'런닝맨' 송지효, 1등→마지막 폭탄 소유자…반전 레이스(종합)

글자크기
뉴스1

SBS 방송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1등을 달리던 송지효가 마지막에 폭탄에 걸리며 인삼 배지 3개가 모두 독사 배지로 변하게 됐다.

16일 오후 5시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는 '런닝구(9) 프로젝트' 편으로 꾸며져 주제곡을 위한 '주제 파악 레이스'를 진행했다.

이날 '런닝맨' 멤버들은 멤버를 생각하며 떠오르는 단어와 문장을 각자 적었다. 유재석은 이광수에게 '아끼는 개그맨'이라고 적고, 이광수는 유재석에 대해 '추남'이라고 적는 등 웃음기 넘치는 별명을 말했다. 특히 지석진은 멤버들에게 돈을 얼마나 꿔줄 수 있을지 얘기하며 독특한 우정 계산법을 밝혔다.

이후 이 수식어들은 주제곡을 위한 것으로 밝혀졌다. 수식어들이 포함된 주제곡을 부를 수도 있는 것. 멤버들은 주제 파악 레이스를 펼치기 위해 인삼과 독사 배지 개수를 통해 멤버들의 수식어를 결정하게 된다. 이어 멤버들은 심마니로 변신, 유재석은 폭탄을 옮길 기회를 엿보다가 지석진에게 옮겼다.

양세찬이 인삼 옷을 입고 김종국, 지석진, 하하와 함께 팀을 이뤘다. 또한 인삼 옷을 입은 이광수는 유재석, 전소민, 송지효와 팀 대결에 나섰다. 이들은 상인분들을 만나러 가 인삼튀김을 파는 상인과 만났다. 미션은 노랫말 릴레이로 그림을 그려 맞히는 것으로 세찬 팀이 1점을 먼저 획득했다. 이어 전소민이 '나야 나' 노래는 알지만 제목을 몰라 점수 획득에 실패했다.

특히 폭탄 제한시간이 다 된 가운데, 그 사이 지석진에서 이광수로 폭탄이 옮겨져 놀라움을 자아냈다. 다만 이광수는 제한시간 안에 옮기지 못해 독사 배지를 받게 됐다.

또 미스터리 셀러 미션을 수행했다. 두 명씩 팀을 나눈 뒤, 물건의 정체를 모른 채 설명해야 하는 것. 지석진 이광수는 '관장약'을 설명하며 "신혼 부부때 늘 사용했다" "아이 이름을 이렇게 짓겠다"고 말해 폭소케 했다. 유재석과 하하는 개사료를 소개하기 위해 나섰다 유재석은 "이것에 미친다. 환장한다. 이거 생각나서 눈이 벌떡벌떡 떠진다"고 했고, 하하는 '다산'의 비법이라고 밝혀 고득점을 얻었다. 김종국과 송지효는 기저귀를 소개, 김종국은 "운동할 때 이걸 사용했다"고 밝히는 등 여러 발언으로 고득점을 획득했다.

특히 세찬과 소민은 수갑을 설명했다. 전소민은 "연애할 때 이걸 쓴다" "성인되어서 썼다"고 했고, 양세찬은 "색다른 이벤트"라고 덧붙여 당황케 했다. 이에 게임을 무효하고 다시 '공주님인형'을 소개했다. 전소민은 "외로운 저녁에 사용한다" 등의 발언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1등은 종국-지효, 2등 재석-하하, 3등 광수-석진, 4등 세찬-소민이 차지했다. 종국과 지효는 지석진에게 독사 배지를 줬다. 또한 이광수는 폭탄 제한시간이 흘러 독사 배지를 하나 더 얻었다.

이광수는 결국 신발에 있는 폭탄을 찾았고 바로 넘겼고, 폭탄을 가진 사람은 전소민이었다. 마지막 미션은 눈치게임으로 동시에 앉거나 서서 소수 인원이 승리를 거두는 것. 먼저 지석진, 송지효가 이겼고, 이어 재석, 종국, 소민이 이겼다. 그 사이 전소민은 휴대폰 뒤에 숨겨져있던 폭탄을 발견, 하하에게 넘기려고 시도하다가 실패했다. 그러나 폭탄을 옮기지 못하고 멤버에 넘기다가 모두 걸렸고, 마지막에 몰래 가방에 붙여 폭탄을 피했다. 다만 송지효가 인삼 배지 3개로 1등을 달리다가 폭탄을 떠안아 독사 배지를 획득하게 됐다. 멤버들은 주제곡에 들어갈 수식어를 각자 정하며 완성했다.

한편 ' 런닝맨'은 매주 일요일 오후 5시에 방송된다.
seunga@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