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130689 0972019061653130689 06 0602001 6.0.8-hotfix 97 스포츠투데이 0

윤은혜·김소혜·하리수·한상진, 축구결과 준우승에 감격한 ★ [종합]

글자크기
스포츠투데이

윤은혜 한상진 김소혜 / 사진=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한국축구가 이룬 쾌거의 준우승 결과에 스타들도 함께 기뻐했다.

16일 새벽(한국시간)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U-20 대표팀은 폴란드 우치 스타디움에서 열린 우크라이나와 2019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결승전에서 1-3으로 패했다. 결과는 준우승으로, 새역사를 썼다.

이날 스타들은 각자의 SNS를 통해 기쁨을 표했다. 윤은혜는 "정말 꿈 같은 U-20 월드컵이 끝났습니다! 끝까지 싸워 준 우리 선수들 한 선수 한 선수 마다 격려와 박수를 보냅니다. 더 멋질 다음을 기대합니다. 아시아 최초 골든볼! 자랑스럽습니다"는 글과 함께 중계화면 사진을 공개했다.

가수 김소혜는 "U-20 월드컵 준우승 모두 정말 고생하셨습니다"라고 적었고, 아나운서 배성재는 "감사합니다. 이런 대회를 중계하게 해줘서"라며 기뻐했다.

배우 한상진은 "대단한 대한민국 청년들"이라며 "내 생애 월드컵 결승을 보게 될줄이야. 진짜 고마워요. 살아서 또 볼 수 있을까. 무언가 버킷리스트가 이뤄진 느낌. 세상이 변화하는 게 아니고 변화하니까 세상이라는 말 실감. 기적 같은 일들이 일어나네요. 꿈은 꾸는 자의 몫이라는데 나에게도 기적과 꿈도 이뤄지기를. 근데 아쉽지만 분명 잘한거임. 이강인 진짜 대단한 선수. 내 마음 속에는 선수단 모두가 영웅이고 골든볼 플레이어. 우승한 우크라이나도 축하"라고 말했다.

배우 김수로는 "덕분에 너무나 행복한 시간들을 보냈습니다. 너무나 이미 대단한겁니다. 준우승 너무나 축하해요. 대한민국 축구 화이팅 만세 만만세 대한민국 구는 이미 최곱니다"고 격려했다.

가수 한승연은 "준우승! 감사합니다 축하합니다. 잘 컸습니다. 고마워요"라고 했고, 배슬기도 "너무 자랑스럽다. 태극전사들"이라고 응원했다.

배우 김민교는 "대한민국 축구 준우승. 이강인 골든볼 수상. 어마어마한 역사를 이뤘습니다. 우리 선수들 그리고 국민 여러분 울지마세요. 남자는 26까지 키 크니까 담 진짜 월드컵은 우승합시다"고 격려했다. 강예원은 "대한민국 축구는 미래가 밝으니까요. 너무 고생하셨습니다. 대한민국 축구역사. 미래가 밝아요"라고 밝혔다. 서효림은 "대한민국 선수들 정말 멋졌습니다. 고생하셨어요. 가슴 뭉클 준우승. 역사 속에서 또 오래 기억될 일들"이라고 벅찬 소감을 전했다.

가수 하리수는 "대한민국 태극전사들 준우승! 정말 멋지게 잘해줘서 고맙고 수고했어요! 대한민국 태극전사들 짱! 승패에 상관없이 이미 한국 축구의 새역사를 만든 영웅들! 가슴속 깊이 감사하고 감동이에요! 1등이 아니어도 괜찮아요. 나에겐 대한민국의 태극전사들이 항상 1등입니다"고 장문의 글을 남겼다.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ent@sto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