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119674 0122019061453119674 03 0304001 6.0.9-release 12 전자신문 0

문 대통령, 스웨덴서 'e-스포츠' 관람…"5G 등장으로 놀라운 발전"

글자크기
스웨덴을 국빈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14일(현지시간) 에릭슨사가 개최하는 'e-스포츠 친선전'을 찾아 “5G의 등장과 함께 e-스포츠가 더욱 놀라운 속도로 변화·발전하고 있다”며 “e스포츠는 스포츠의 또 다른 종목으로 그 가치를 인정받고 있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칼 구스타프 16세 국왕과 함께 '시스타 사이언스 시티'에서 열린 친선전에 참석해 “처음봐도 재미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시스타 사이언스 시티는 1970년대 에릭슨과 스톡홀름시가 함께 조성한 도시로 유럽 내 대표적인 정보통신기술(ICT) 클러스터다.

문 대통령은 “양국 젊은이들이 어울려 즐기는 모습을 보고 싶어 e-스포츠 현장을 방문했다”며 “오늘 경기를 직접 관람하니 e-스포츠가 전세계적으로 많은 사랑을 받는 이유를 알 것 같다”고 말했다.

전자신문

스웨덴을 국빈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 <사진:청와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어 문 대통령은 최근 e-스포츠가 가치를 인정 받고 있다면서 “2018년 아시안게임에서는 시범종목으로 채택됐고 국제올림픽위원회(IOC)에서도 전통스포츠와의 협력 방안을 모색 중”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최근에는 5G의 등장과 함께 e-스포츠가 더욱 놀라운 속도로 변화·발전하고 있다”며 “특히 스웨덴과 한국은 게임산업의 강국이자 5G 시대를 이끄는 선도국으로, e-스포츠를 통해 협력하면서 경쟁해 나갈 양국의 관계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같은 장소에서 열린 '5G 시연행사'에도 참석했다. 양국은 5G 및 5G 기반 융합서비스 활성화를 위한 협력을 강화해 양국 간 ICT 파트너십이 한 단계 도약할 수 있도록 노력하자는 데에 뜻을 모았다.

스웨덴 국왕은 직접 '5G 기반 비행선'을 원격으로 제어해 화려한 현대의 광화문 광장에서 과거 영화로운 역사를 품은 경복궁까지의 야경을 감상했다. 또한 평창 동계올림픽에서 스웨덴대표팀을 지원한 자원봉사자와 영상통화를 통해 자원봉사 활동에 대한 고마움을 전달하고 양국 청년들 간 다양한 교류가 확대되기를 바란다는 기대도 밝혔다.

아울러 양국 참석자 모두 지난 6월 2일 열렸던 방탄소년단의 유럽투어 공연과 360도 멀티뷰 프로야구 중계영상 등 5G 기반 다양한 콘텐츠를 우리나라 5G 단말기를 통해 즐기는 시간도 가졌다.

성현희 청와대/정책 전문기자 sunghh@etnews.com

[Copyright © 전자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