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116502 0122019061453116502 07 0707001 6.0.10-RELEASE 12 전자신문 0

신안산대학교 지역협력지원센터 개소, “안산지역 일자리 창출 요람”

글자크기
전자신문

14일 신안산대학교 목양관 광덕홀에서 개최된 안산지역 일자리 창출 2차 콘퍼런스에서 참석자들이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안산지역 일자리 창출 요람 신안산대학교 지역협력지원센터가 공식 출범했다.

14일 신안산대학교(총장 강성락)에서 안산지역 경제 활성화와 전문 인력 육성을 위한 '안산지역 일자리 창출 2차 콘퍼런스'와 '신안산대학교 지역협력지원센터(센터장 박형근) 개소식'이 개최됐다.

이번 '안산지역 일자리창출 2차 콘퍼런스'에서는 '안산지역 스마트시티 구축 및 일자리창출 실증사업'을 주제로 △스마트시티 구축과 일자리창출 △4차 산업시대를 향하는 스마트캠퍼스 사례 △안산지역과 자율주행자동차 산업 △안산지역 4차 산업혁명 관련 청년일자리 창출 △한국스마트산학협회와 지역협력 발전 방안 등 발표가 진행됐다.

신안산대학교 지역협력지원센터는 △스마트시티 △스마트 모빌리티 △도시재생 △교육사회적 경제 △4차 산업혁명 △일자리 창출 등 과제를 안고 대학과 지역 간 협력으로 안산지역 발전을 위해 출범했다.

신안산대학교 지역협력지원센터를 중심으로 지역 네트워크를 강화되고 거버넌스가 형성돼 안산지역 경제 활성화, 일자리 창출에 큰 영향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행사에는 안산지역 정·관계 주요 인사를 비롯해 박해광 경기민주넷 회장, 이철상·박기석 한국스마트산학협회 공동대표, 문성식 창직교육협회 이사장 등 관계 임원이 참석했다. 4차 산업혁명 관련 새로운 직업을 만드는 '창직'을 통한 일자리 창출에 대한 심도 있는 논의가 이뤄졌다.

박형근 지역협력지원센터장은 “안산을 대표하는 신안산대학교가 학문의 전당으로서 역할뿐만 아니라 지역협력을 강화해 4차 산업혁명, 스마트시티, 창직 등과 관련된 지역 일자리를 창출하는 요람으로 거듭났다”고 전했다.

이준희기자 jhlee@etnews.com

[Copyright © 전자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