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109149 0122019061453109149 00 0002001 6.0.26-RELEASE 12 전자신문 0 false true false false 1560487242000 1560487287000

전소미 SNS 심경 ‘만감이 교차한 듯 울컥’

글자크기
전자신문

사진=전소미 인스타그램 캡쳐


가수 전소미가 SNS를 통해 가수 데뷔 소감을 밝혔다.

전소미는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Link in BIO. 눈물이 아주 그냥 그냥 주르륵”이라는 글과 함께 짤막한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 그는 눈시울이 붉어진 채 카메라를 똑바로 응시하고 있다. 또한 눈물을 닦으면서도 울컥하는 심정을 주체하지 못해 뭉클함을 자아낸다.

앞서 Mnet ‘프로듀스101’에서 톡톡 튀는 매력으로 큰 사랑을 받은 그는 유독 데뷔운이 따르지 않았다.

이와 관련 그는 데뷔와 관련해 솔직한 마음을 털어놨다. 그는 SNS에 “나 너무 멀리 있다고 생각하지 말고, 슬퍼하지 마라. 진짜 멀리있지 않다”며 “난 하루하루가 설레는데 우리 팬들도 그랬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어 “막연하게 기다리느라 지치고 슬프지 말라. 그렇게 생각해도 안된다”라며 “모든 게 완벽했으면 하는 나의 욕심이니까 좀만 기다려달라”고 전했다.

한편 전소미는 이날 첫 솔로 앨범 ‘BIRTHDAY’(벌스데이)를 발매했다.

전자신문인터넷 윤민지 기자 (yunmin@etnews.com)

[Copyright © 전자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