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072764 0292019061353072764 07 0703001 6.0.14-RELEASE 29 OSEN 0

'비스트' 이성민X유재명, 아슬아슬한 브로맨스 케미[Oh!쎈 컷]

글자크기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김보라 기자] 범죄 스릴러 '비스트'(감독 이정호, 제공배급 NEW, 제작 스튜디오앤뉴)에서 강렬한 격돌을 예고한 배우 이성민과 유재명이 선과 악의 경계에 놓인 ‘브로 케미’를 선보인다.

그동안 다양한 장르의 영화에서 ‘브로 케미’가 많은 관심을 받아온 가운데, 연기 괴물들의 만남으로 주목 받은 '비스트'에선 이성민과 유재명이 선과 악을 넘나드는 새로운 ‘브로맨스’를 빚었다. '비스트'는 희대의 살인마를 잡을 결정적 단서를 얻기 위해 또 다른 살인을 은폐한 형사 한수(이성민 분)와 이를 눈치챈 라이벌 형사 민태(유재명 분)의 쫓고 쫓기는 범죄 스릴러.

먼저 범인을 잡기 위해서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불 같은 형사 한수 역을 맡은 이성민과 원칙을 중시하는 얼음 같은 형사 민태로 분한 유재명은 상반된 성격의 두 형사로 변신해 공조 아닌 공조를 이어가며 호기심을 자극한다. 두 사람은 격렬하게 충돌하기도 하고, 서로를 견제하며 쫓고 쫓기는 미묘한 심리전까지 더하며 팽팽한 긴장감을 유발한다.

뿐만 아니라 살인범을 잡기 위해 또 다른 살인을 은폐한 한수와 이를 눈치챈 민태가 상황을 이용해 그를 더욱 궁지로 몰아넣는 예측불허의 스토리 전개는 보는 이를 압도하는 서스펜스를 예고해 흥미를 고조시킨다. 이처럼 목표만 같을 뿐 전혀 다른 목적을 숨긴 두 형사는 이성민과 유재명의 탄탄한 연기 내공을 바탕으로 만들어졌다.

보기만 해도 긴장감이 폭발하는 이성민과 유재명의 색다른 브로맨스 케미를 예고해 관심을 모으는 영화 '비스트'는 6월 26일 개봉한다./ watch@osen.co.kr

[사진] 영화 스틸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