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070192 0512019061353070192 05 0506001 6.0.13-RELEASE 51 뉴스1 0

[여자월드컵] 한국, 나이지리아에 0-2 완패…힘들어진 16강

글자크기
뉴스1

한국 여자축구대표팀이 2019 프랑스 여자월드컵에서 나이지리아와의 조별리그 2차전에서 0-2로 졌다. © AFP=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정재민 기자 = 한국이 '2019 국제축구연맹(FIFA) 프랑스 여자월드컵'에서 나이지리아에 완패, 사실상 16강 진출이 힘들게 됐다.

윤덕여 감독이 이끄는 여자축구 대표팀은 12일 오후 10시(이하 한국시간) 프랑스 그르노블의 스타드 드 알프스에서 열린 대회 A조 조별리그 2차전에서 나이지리아에 0-2로 패했다.

이로써 한국은 프랑스와의 1차전 0-4 패배에 이어 2연패로 조 최하위를 기록, 16강 자력 진출은 무산됐다. 오는 18일 노르웨이와의 조별리그 최종 3차전에서 이겨야 실낱같은 희망을 이어갈 수 있다. 하지만 노르웨이는 FIFA 랭킹 12위로 1차전에서 나이지리아를 3-0으로 대파한 강호라 한국으로선 승리를 기대하기 쉽지 않은 상황이다.

한국은 이날 공격적인 카드를 꺼내 들었다. 지난 1차전 상대 프랑스의 공격력에 대비해 다소 수비적인 4-2-3-1 포메이션을 구사한 윤덕여호는 이날 4-1-4-1 포메이션을 선보이며 보다 공격적으로 나섰다.

주장 조소현을 장슬기-김도연-황보람-김혜리 포백 앞에 세워 공격진에 공을 연결하는 '빌드업' 역할을 맡겼고, 프랑스전 선발로 나선 이영주, 강유미 대신 이민아와 강채림을 선발로 투입하며 변화를 줬다.

FIFA 랭킹 12위인 한국과 14위 나이지리아는 16강 진출을 위한 고비에서 경기 초반부터 격렬하게 맞섰다. 한국은 김혜리와 장슬기가 적극적으로 공격을 이끌었다. 전반부터 강하게 상대를 압박했다.

위협적인 슈팅은 나이지리아 쪽에서 먼저 나왔다. 전반 9분 왼쪽에서 올라온 크로스를 디자이어 오파라노지에가 헤딩으로 연결했지만 김민정이 잘 막아냈다.

한국은 이금민과 강채림이 측면을 공략하며 점유율을 가져갔다. 에이스 지소연에 집중 수비가 이뤄진 틈을 이금민과 강채림, 정설빈과 이민아, 조소현 등이 노렸다.

한국은 전반 18분 이금민의 오른발 슈팅으로 첫 슈팅을 기록하며 기세를 이어갔다. 이후 전반 23분 이민아의 오른발 중거리슛이 나이지리아의 골문 왼쪽을 살짝 벗어났다.

하지만 전반 29분 나온 자책골로 경기 흐름을 뺏겼다. 하프라인에서 넘어온 볼을 수비수 김도연이 걷어내는 과정에서 정강이에 맞고 그대로 자책골로 연결됐다.

이 과정에서 나이지리아 공격수 오파라노지가 팔을 휘두른 것에 대해 주심은 비디오판독(VAR)으로 골 상황을 살폈다. 김도연은 두 손을 모으고 '제발'을 외치며 기도했지만 그대로 골로 인정되며 리드를 뺏겼다.

하지만 윤덕여호는 계속 공격적으로 나섰다. 전반 39분 오른쪽에서 올라온 공을 이민아가 극적으로 살려냈고, 따라 들어오던 이금민이 찬스를 맞았지만, 직접 결정하지 않고 패스를 내줬지만 달려 들어오는 선수들이 없었다.

전반을 0-1로 마친 윤덕여 감독은 일찍 칼을 뽑았다. 후반 11분 만에 문미라와 여민지를, 각각 이민아와 정설빈과 교체하며 공세를 강화했다.

후반 13분 이금민이 흘러나온 볼을 골로 연결했지만, 오프사이드 선언이 나오면서 아쉬움을 삼켰다. 후반 19분 교체 투입된 여민지가 오른쪽 측면에서 올린 공을 문미라가 정확히 컨트롤한 뒤 중거리 슛으로 이어갔지만, 상대 수비 얼굴에 맞으면서 아쉽게 골로 이어지진 못했다.

결국 나이지리아에게 또 한 방을 얻어맞았다. 나이지리아의 에이스 오쇼올라가 후반 30분 한 번의 역습에서 맞은 기회를 놓치지 않았다. 오쇼알라가 황보람과 김민정을 스피드로 제친 뒤 침착하게 골을 넣으며 2-0으로 달아났다.

윤덕여 감독은 강채림을 빼고 이소담을 투입하며 마지막 반전을 꾀했다. 하지만 나이지리아의 역습 상황에 속수무책으로 당하며 오히려 여러 차례 실점 위기를 맞기도 했다.

후반 42분 여민지가 가슴트래핑에 이은 환상적인 터닝 동작 후 슈팅을 때렸지만 상대 골키퍼의 선방에 막히며 결국 무릎을 꿇었다.

뉴스1

한국 여자축구 대표팀과의 경기에서 승리한 나이지리아. © AFP=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ddakbom@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