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067112 0242019061253067112 01 0101001 6.0.22-RELEASE 24 이데일리 0 false true false false 1560335629000 1560335651000 popular

김정은 “이희호 여사, 북남관계 흐름에 소중한 밑거름”

글자크기

"슬픈 소식을 접해 유가족들에게 심심한 애도와 위로"

이데일리

故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 이희호 여사의 빈소가 11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신촌세브란스병원 장례식에 마련되어 있다. (사진=방인권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김영환 기자]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12일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 고(故) 이희호 여사의 서거와 관련, “현 북남관계의 흐름에 소중한 밑거름이 되고 있다”고 애도했다.

김 위원장은 이날 여동생 김여정 당 제1부부장을 통해 전달한 조의문에서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 이희호 여사가 서거하였다는 슬픈 소식에 접하여 유가족들에게 심심한 애도와 위로의 뜻을 표한다”면서 이 같이 밝혔다.

그는 “이희호 여사가 김대중 전 대통령과 함께 온갖 고난과 풍파를 겪으며 민족의 화해와 단합, 나라의 평화와 통일을 위해 기울인 헌신과 노력은 자주통일과 평화번영의 길로 나아가고 있는 현 북남관계의 흐름에 소중한 밑거름이 되고 있다”며 “온 겨레는 그에 대하여 영원히 잊지 않을 것”이라고 추모했다.

김 위원장은 이날 오후 판문점 북측 지역 통일각에서 자신 명의의 조의문과 조화를 여동생 김여정 부부장을 통해 우리측에 전달했다. 조의문과 조화는 빈소가 마련된 신촌 세브란스 병원의 유가족들에게 전달됐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