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066071 0032019061253066071 01 0101001 6.0.22-RELEASE 3 연합뉴스 0 true true false false 1560332688000 1560338248000 popular

[2보] 김여정 "김정은 위원장, 이희호 여사에 대해 각별한 감정"

글자크기
연합뉴스

김여정 제1부부장, 조전 전달
(판문점=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동생 김여정 노동당 선전선동부 제1부부장(오른쪽)이 12일 오후 이희호 여사 서거와 관련, 판문점 통일각에서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왼쪽), 서호 통일부 차관, 박지원 김대중평화센터 부이사장에게 김 위원장이 보내는 조전을 전달하고 있다. 2019.6.12 [통일부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유미 박경준 기자 =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여동생인 김여정 노동당 제1부부장은 12일 "김 위원장께서 이희호 여사에 대해서는 각별한 감정을 갖고 '김 부부장이 남측의 책임있는 인사에게 직접 조의를 전달하는 것이 좋겠다'고 말했다"고 밝혔다.

김 제1부부장은 이날 오후 5시 판문점 통일각에서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 등에게 김 위원장의 조의문과 조화를 전달하며 이같이 밝혔다고 윤도한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이 밝혔다.

연합뉴스

김여정 제1부부장, 조화 전달
(판문점=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동생 김여정 노동당 선전선동부 제1부부장(오른쪽)이 12일 오후 이희호 여사 서거와 관련, 판문점 통일각에서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가운데), 박지원 김대중평화센터 부이사장에게 김 위원장이 보내는 조화를 전달하고 있다. 2019.6.12 [통일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김 제1부부장은 또한 "부디 유족들이 슬픔을 이겨내고 김대중 대통령과 이 여사의 뜻을 받드시길 바란다"고 말했다고 윤 수석이 전했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