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062046 0202019061253062046 06 0601001 6.0.4-hotfix 20 스타투데이 0

`기생충` 봉준호 또 프랑스行…뤼미에르 페스티벌 초청

글자크기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현정 기자]

봉준호 감독이 또 프랑스로 떠난다. 현지 최고 권위 영화 축제인 뤼미에르 페스티벌에 초청 받았기 때문이다.

11일(현지시간) 미국 연예매체 버라이어티에 따르면 올해 뤼미에르 페스티벌 측은 제 72회 칸 국제영화제 황금종려상을 수상한 영화 '기생충'의 봉준호 감독을 초청하기로 결정했다.

지난 2009년 출범해 올해로 11회째를 맞이한 뤼미에르 페스티벌은 베르트랑 타베르니에 감독이 위원장, 티에리 프레모 칸 영화제 집행위원장이 예술총감독으로 나서는 영화제로 오는 10월 12일부터 20일까지 프랑스 리옹에서 개최된다.

프란시스 코폴라 감독이 명예상을 수상, 지난해에는 '로마'의 알폰소 쿠아론 감독이 초청됐다.

앞서 '기생충'은 지난 6월 5일(현지시각) 프랑스에서 개봉, 첫 주 25만9,737명 관객들을 동원하며 역대 프랑스에서 개봉한 한국 영화 중 가장 높은 스코어를 기록했다.

kiki2022@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