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059537 0372019061253059537 06 0602001 6.0.4-hotfix 37 헤럴드경제 0

[POP이슈]"♥상대 다니엘 튜더?"..곽정은, 연애 은퇴 번복케 한 남친 향한 관심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곽정은, 다니엘튜더/사진=본사DB, JTBC 방송 캡처


[헤럴드POP=천윤혜기자]곽정은이 열애 중인 상대가 다니엘 튜더라는 소식이 전해지며 두 사람을 향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12일 곽정은의 소속사 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 측은 헤럴드POP에 "곽정은과 다니엘 튜더의 열애 여부는 사생활이라 확인이 불가하다"고 밝혔다.

앞서 같은 날 한 매체는 곽정은의 남자친구가 다니엘 튜더라고 전했다. 다니엘 튜더는 한국에서 활동하고 있는 작가 겸 경제전문가. 해당 매체는 두 사람이 올 초 명상 관련된 일을 준비하는 과정에서 인연을 맺어 연인으로 발전했다고 덧붙였다.

앞서 곽정은은 지난 3일 방송된 KBS2 예능 프로그램 '안녕하세요'에 게스트로 출연해 남자친구의 존재를 알렸다. "지금은 연애를 안 하냐"는 신동엽의 질문에 "사람 일이라는 게 어떻게 될지 모르는 거다. 만나는 사람이 있긴 하다"고 깜짝 고백한 것. 앞서 그는 연애 은퇴를 선언한 바 있었기에 그녀의 깜짝 고백은 많은 사람들을 놀라게 했다.

곽정은은 이어 11일 방송된 MBCevery1 '비디오스타'에서 남자친구와의 연애에 대한 자세한 이야기를 전했다. 그녀는 연하의 외국인과 열애 중이라며 "4~5년 전 남자친구가 쓴 글을 보고 멋지다 생각했고, 업무 차 미팅으로 만나게 됐다 이후 다시 만난 자리에서 사랑이 시작됐다"고 구체적으로 이야기를 전했다.

그러면서 "미래에 대한 가치관이 너무 일치해 깜짝 놀랐다. 사람의 심리에는 인정 욕구와 애정 욕구가 있는데 남자친구는 깊은 이해심과 더불어 나를 인정해주는 사람이다"고 설명했다.

녹화 현장에서 그녀는 남자친구와 전화 연결을 하기도 했다. 통화에서 남자친구는 "사회 현상에도 관심이 많고, 대화가 잘 통한다. 굉장히 스윗한 점이 많다. 몇주 전에도 우리 사무실에 와서 케이크를 선물해주고 갔다"고 애정을 드러내기도.

그의 열애 고백 이후 알려진 남자친구의 정체. 곽정은의 소속사 측은 "사생활이기 때문에 알 수 없다"며 답변은 피했기에 다니엘 튜더가 남자친구라고 공식화할 수는 없다. 하지만 이미 많은 사람들은 그녀의 열애를 응원하고 있는 상황. 연애 은퇴를 번복할 정도로 곽정은의 마음을 사로잡은 남자친구의 존재에 많은 사람들의 관심이 폭발하고 있다.

한편 곽정은과 열애설이 제기된 다니엘 튜더는 영국 옥스퍼드 대학과 맨체스터 대학에서 MBA 과정을 밟았다. 이후 2002년 이코노미스트 한국 특파원으로 근무했으며 지난 2017년부터 2018년까지는 청와대 자문위원으로 활동했다. '기적을 이룬 나라, 기쁨을 잃은 나라', '익숙한 절망 불편한 희망', '조선자본주의공화국' 등의 책을 출간하기도 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