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057686 0372019061253057686 07 0703001 6.0.5-RELEASE 37 헤럴드경제 46566458

[팝인터뷰]원진아 "조승우·류준열·김래원 끊임없이 노력..자극 많이 됐다"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배우 원진아/사진=메가박스중앙플러스엠 제공


[헤럴드POP=이미지 기자] 배우 원진아가 조승우, 류준열, 김래원의 연기 열정에 대한 존경심을 드러냈다.

원진아는 드라마 '라이프'로는 조승우와, 영화 '돈'으로는 류준열과, 신작 '롱 리브 더 킹: 목포 영웅'으로는 김래원과 상대배우로 만났다. 조승우, 류준열, 김래원 모두 연기 잘하기로 정평이 나 있는 배우들이다. 최근 서울 종로구 삼청동의 한 카페에서 진행된 헤럴드POP과의 인터뷰에서 원진아는 이들로부터 많은 걸 배웠다고 밝혔다.

이날 원진아는 "작품을 함께 한 분들로부터 오는 새로운 자극들이 있는 것 같다. 조승우 선배님은 이미 잘하시는데 집에서 계속 소리내며 연습한다고 들었다. 대단한 것 같다"며 "류준열 오빠도 현장에서 콘티, 시나리오를 계속 놓지 않는다. 자기관리 잘하는 모습도 놀라웠다"고 회상했다.

이어 김래원에 대해서는 "김래원 선배님도 깜짝 놀랐다. 내가 봤을 때는 되게 잘한다 싶은 장면도 감독님께 '다시 해볼까요?'라고 물으면서 끊임없이 만족하시지 않더라. 그러 모습들이 자극이 됐다"고 덧붙였다.

헤럴드경제

배우 조승우, 류준열, 김래원/사진=헤럴드POP DB


또한 원진아는 "조승우 선배님, 류준열 오빠, 김래원 선배님 다 연기력이 타고난 줄 알았다. 워낙 연기력으로 인정 받는 분들이니 이제는 편하게 하시겠지 싶었는데도 계속 연습하시고, 노트가 너덜너덜한 걸 보고 정말 자극이 많이 됐다"고 감탄했다.

그러면서 "저런 연기력이 괜히 나오는 게 아니구나 싶었다. 스스로 경계를 해야 하는 거구나를 깨달았다. 그런 태도를 많이 배웠다"고 솔직히 털어놨다.

한편 '롱 리브 더 킹'은 우연한 사건으로 시민 영웅이 된 거대 조직 보스 '장세출'이 국회의원 선거에 출마해 세상을 바꾸기 위해 펼치는 통쾌한 역전극으로, 오는 19일 개봉한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