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935700 0232019060552935700 06 0601001 6.0.9-release 23 아시아경제 0

윤균상, 일반인 여대생과 열애설 부인 "오빠 동생 하는 사이"

글자크기
아시아경제

윤균상 /사진=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이지은 인턴기자] 배우 윤균상 측이 일반인 여대생과의 열애설을 부인했다.


5일 윤균상의 소속사 뽀빠이 엔터테인먼트는 "윤균상의 열애설은 사실무근"이라며 입장을 밝혔다.


윤균상 측은 "열애설에 등장한 여성은 지인을 통해 알게 된 뒤 오빠 동생 하는 사이로 지내고 있을 뿐 열애는 아니다"라며 "SNS에 공개된 윤균상의 집은 윤균상 씨가 평소에 집에서 모임을 자주 하는 편인데 그 분도 다른 지인들과 다 같이 모인 것일 뿐"라고 논란을 일축했다.


앞서 한 매체는 윤균상이 일반인인 여대생과 열애 중이라고 보도했다.


매체는 여대생 A 씨가 SNS에 윤균상의 자택 사진을 게재하거나 그와 주고 받은 SNS 메세지를 공개하는 등 지속적으로 열애 중인 것으로 추정되는 사진을 게재했다고 밝혔다.


한편 윤균상은 2012년 드라마 '신의'로 데뷔한 이후 '피노키오', '육룡이 나르샤', '닥터스', '역적:백성을 훔친 도적' 등에서 주연을 맡으며 대중에게 눈도장을 찍어왔다.



이지은 인턴기자 kurohitomi0429@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