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875494 0112019060352875494 01 0101001 6.0.13-RELEASE 11 머니투데이 0 popular

'홍카콜라' 홍준표 "유시민과 허심탄회하게 이야기"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이지윤 기자] [the300]유시민 vs 홍준표, 3일 '합밥'…양극화‧리더‧민생경제‧패스트트랙‧노동개혁 등으로 토론

머니투데이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왼쪽)과 홍준표 자유한국당 전 대표가 3일 오전 서울 강남구 한 스튜디오에서 열리는 유튜브 맞짱토론 '홍카레오'에 참석하며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 '홍카레오'는 두 사람의 유튜브 계정 '유시민의 알릴레오'와 'TV홍카콜라'를 조합해서 정해졌으며 3일 오후 10시 유튜브를 통해 공개된다./사진=이기범 기자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가 3일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과의 3시간에 걸친 '맞대결'을 마치고 "유 이사장과 국정 전반에 대해 허심탄회하게 이야기를 했다"고 소감을 밝혔다. 당초 토론은 100여분 진행될 것으로 예상됐으나 홍 전 대표와 유 이사장이 격론을 벌이며 1시간 이상 길어졌다.

홍 전 대표는 토론에 대한 평가를 묻는 기자들의 질문에 "(유 이사장과) 의견이 합치된 부분도 있었고 상치된 부분도 있었다"며 "평가는 우리가 하는 것이 아니라 시청자들이 해야 한다"고 말했다.

홍 전 대표는 토론이 어땠는지 한 마디로 표현해달라는 기자들의 질문에 "유 이사장도 저와 똑같은 생각인데 대한민국이 반대 진영에 너무 분노와 증오만 표출한다"며 "그게 좀 없어졌으면 좋겠다는 것"이라고 대답했다.

또 가장 많이 언급된 분야가 무엇이냐는 기자들의 질문에 홍 전 대표는 "경제 많이 했다"고 답변했다. 이를 듣던 유 이사장이 "북핵, 남북관계, 안보 이야기도 많이 한 것 같고 정치 얘기도 조금 했다"고 말하자 홍 전 대표도 "정치도 했다"며 맞장구를 쳤다.

머니투데이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가 3일 오전 서울 강남구 한 스튜디오에서 열리는 유튜브 맞짱토론 '홍카레오'에 참석하며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홍카레오'는 두 사람의 유튜브 계정 '유시민의 알릴레오'와 'TV홍카콜라'를 조합해서 정해졌으며 3일 오후 10시 유튜브를 통해 공개된다./사진=이기범 기자



이날 토론회에서 선거법 개정안 등의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지정과 관련해 홍 전 대표와 유 이사장 사이 격론이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홍 전 대표는 패스트트랙 관련된 논쟁이 있었냐는 기자들의 질문에 "그것도 하고 다 했다"며 짧게 대답했다.

홍 전 대표는 3일 서울 강남의 한 스튜디오에서 유 이사장과 10여가지 주제로 '합방(합동방송)'을 진행했다. 이번 '홍카레오(이들의 유튜브 계정인 'TV홍카콜라'와 '유시민의 알릴레오'를 합한 말)' 녹화분은 이날 오후 10시쯤 각자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동시 공개될 예정이다.

이날 토론은 변상욱 국민대 초빙교수의 사회로 진행됐다. 변 교수는 홍 전 대표와 유 이사장이 사전에 각각 5가지씩 제시한 키워드를 번갈아가면서 토론을 진행했다. 홍 전 대표는 민생경제, 패스트트랙, 한반도안보, 노동개혁, 갈등‧분열을 제시한 것으로 알렸다. 유 이사장은 양극화, 뉴스메이커, 리더, 보수‧진보, 정치을 키워드로 내놨다.

머니투데이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가 3일 오전 서울 강남구 한 스튜디오에서 열리는 유튜브 토론 '홍카레오'에 참석하고 있다. '홍카레오'는 두 사람의 유튜브 계정 '유시민의 알릴레오'와 'TV홍카콜라'를 조합해서 정해졌으며 3일 오후 10시 유튜브를 통해 공개된다./사진=이기범 기자



이지윤 기자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