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806479 0772019053052806479 06 0601001 6.0.16-HOTFIX 77 텐아시아 0 related

'초면에 사랑합니다' 김영광, 하드캐리...로코 연기의 정점 찍었다

글자크기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텐아시아

배우 김영광./ 사진제공=와이드에스 컴퍼니


배우 김영광이 SBS 월화드라마 ‘초면에 사랑합니다’에서 하드캐리 하고 있다.

김영광은 ‘초면에 사랑합니다’에서 T&T 모바일 미디어1 본부장 도민익 역을 맡았다. 유치한 보스에서 사고로 인해 ‘안면인식장애’를 얻은 뒤 변화하는 캐릭터의 모습을 입체적으로 그려내며 시청자들의 호평을 얻고 있다.

극 초반부, 도민익은 크고 작은 모든 일을 비서 갈희(진기주 분)에게 지시하는 등 안하무인 태도와 철없는 행동을 일삼았다. 김영광은 이를 능청스럽게 소화해냈다. 특히 갈희와 티격태격하는 모습은 겉으로 완벽해 보이는 민익의 평소와 180도 다른 귀여운 모습으로, 보는 이들에게 색다른 재미를 선사하기도.

그런가 하면 김영광은 갑작스러운 사고로 ‘안면인식장애’를 얻은 뒤, 무슨 이유인지 해고하려던 비서 갈희만을 알아보는 상황이 됐다. 이로 인해 일어나는 일들로 캐릭터가 겪는 내면 심리를 흔들리는 눈빛과 허망한 표정으로 섬세하게 담아내며 극의 몰입도를 높였다.

또한, 그는 얼굴을 알아보지 못하는 상황에서 베로니카 박(김재경 분)인 척 하는 갈희와 자신의 비서인 갈희에게 동시에 빠지고 있는 인물의 복잡한 마음을 촘촘하게 그려내며 안방극장에 설렘을 선사했다. 특히 갈희를 좋아하는 것을 자각하지 못했지만 누가 봐도 사랑에 빠진 남자의 모습으로 무심한 듯 다정하게 그녀를 챙기는 등 ‘츤데레’ 매력을 발산하며 여심을 흔들었다.

이처럼 김영광은 극 전개에 따라 변화하는 캐릭터의 감정선을 세밀하게 표현해내며 극의 흡인력을 한껏 높였으며, 도민익 캐릭터에 완벽하게 동화된 모습으로 대체 불가능한 매력을 발산하며 안방 시청자들의 마음을 저격했다.

‘초면에 사랑합니다’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