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731591 0442019052752731591 06 0601001 6.0.5-RELEASE 44 SBS funE 12341970

"견뎌내는 만큼 강해질 수 있어요"…구하라 향한 '응원 물결'

글자크기
SBS funE

[SBS funE l 강경윤 기자] 자택에서 극단적 선택을 시도했다가 구조된 가수 구하라를 향해 배우 한정수, 유호진 PD 등이 공개 응원을 하고 나섰다.

구하라는 지난 26일 오전 0시 41분경 서울 강남구 청담동 자택에서 의식을 잃은 상태로 매니저 A씨에게 발견됐다. 당시 구하라는 방 안에서 연기를 피워둔 것으로 확인돼 극단적인 선택을 하려다가 발견된 것으로 추정됐다.

이에 예능프로그램 '1박 2일'을 연출한 유호진 PD는 "구하라의 SNS 게시물에 "버티고 힘내길. 세상에 응원하는 사람이 너무나 많으니까. 기운 차려서 돌아와."라는 댓글을 게시하며 응원을 했다.

배우 한정수 역시 구하라의 SNS 가장 최근 게시물에 "힘내요. 견뎌내는 만큼 더 강해질 수 있어요."라는 따뜻한 말을 남겼다.

한정수와 구하라는 특별한 인연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정수는 절친했던 배우 김주혁의 사망 이후 힘든 시간을 보내다가 최근 슬픔을 극복하고 방송활동을 재개한 바 있다.

시민단체인 디지털성범죄아웃(DSO)도 공식 트위터를 통해 "DSO는 구하라 씨를 지지합니다. 가해자 최○○은 멀쩡하게 잘만 살아가고 있는데 왜 피해자만 고통받아야 합니까. '여성' 유명인의 피해를 가십거리로 소비하고 공기처럼 2차 가해를 일삼는 그남들 모두 가해자"라며 구하라를 응원한다는 뜻을 밝혔다.

한편, 구하라는 전 남자친구 최 모 씨와 지난해 9월 폭행사건에 휘말리면서 힘든 시간을 보냈다. 당시 최 씨는 구하라와 다투던 중 상해를 입히고, 성관계 동영상을 유포하겠다고 협박한 혐의로 기소됐다. 구하라는 최 씨와의 사건 이후 악성댓글에 시달려온 것으로 알려졌다.

kykang@sbs.co.kr

☞ 다함께 Fun! SBSFunE 연예뉴스 [홈페이지]

☞ 공식 SNS [페이스북] 앱 다운로드 [앱스토어] [구글플레이]

저작권자 SBS플러스 & SBS콘텐츠허브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