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726647 0962019052752726647 06 0601001 6.0.14-RELEASE 96 스포츠서울 0 popular

사나, 팬들에 감사 인사 "원스 있어서 너무 다행…큰 사람 될 것"[★SNS]

글자크기

스포츠서울


[스포츠서울 신혜연기자]걸그룹 트와이스 사나가 일본 연호 논란 이후 심경을 털어놨다.


사나는 27일 트와이스 공식 인스타그램에 "팬들과 트와이스가 내 곁에 있어줘서 너무 다행이다. 날 생각해주고 서로 믿고 지지해주는 내 사람들이 있어서 저는 정말 행복한 사람인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는 내 사람들은 내가 지킬수 있는 그런 큰 사람이 되고 싶다"면서 "이번 콘서트도 준비하느라 멤버들 너무 고생많았고 이제 시작이 될 월드투어도 화이팅이다. 늘 고맙고 미안하고 사랑한다"고 덧붙었다.


앞서 사나는 지난 26일 오후 서울 송파구 KSPO DOME(올림픽체조경기장)에서 '트와이스 월드 투어 2019 트와이스라이츠'(TWICE WORLD TOUR 2019 'TWICELIGHTS')'의 서울 공연에 올라, 자신과 관련된 논란에 대해 입을 열었다.


사나는 "저를 사랑해주시는 만큼 제가 여러분을 아껴드려야 하는데 그러지 못했다는 생각이 든다. 그런 의도가 아니었더라도 많은 사람을 실망시킬 수 있다는 걸 깨달았다. 이전에는 몰랐던 것 같다. 한창 힘든 일이 많았을 때 내 눈앞에서 원스가 사라지면 어떡하지 하는 생각이 들었다. 앞을 보는 게 너무나 두렵고 무서웠다"라고 털어놨다.


앞서 사나는 지난 4월 30일 트와이스 공식 계정에 일본 헤이세이 시대가 끝나고 새로운 레이와 시대가 시작되는 것에 대한 심경글을 적었다가 구설에 오른 바 있다.


heilie@sportsseoul.com


사진ㅣ트와이스 인스타그램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 sportsseoul.com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