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714551 1082019052652714551 06 0602001 6.0.6-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46565803

'미우새' 김종국, 결혼 결심 전 연인 언급…"눈물날 것 같았다" [전일야화]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가수 김종국이 이별 경험을 고백했다.

26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김종국이 이별 경험을 떠올리며 전 연인에 대한 애틋함을 드러낸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김종국은 김종국 매니저를 대신해 운전했고, 김종국 매니저는 졸음운전을 방지하기 위해 음악을 틀었다. 김종국 매니저는 김종국의 '내 마음이 사랑입니다'를 선곡했다.

김종국 매니저는 "이거 내가 축가로 해주고 싶었던 노래다. 형 결혼하면"이라며 아쉬움을 드러냈다. 김종국은 "님은 갔다"라며 맞장구쳤다.

이어 김종국은 기억에 남는 이별에 대해 생각했고, "항상 이별 이후에는 운동을 했던 거 같다"라며 털어놨다"라며 설명했다.

김종국 매니저는 "어떤 상황에서든지 하지 않냐"라며 물었고, 김종국은 "새벽에 이별을 하고 그때 앨범 준비하던 음악을 귀에 꽂고 계단을 엄청 탔다. 이별 후 계단이다"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또 김종국 지인은 "저는 제가 헤어지고 울 거라고 생각을 못 했다"라며 밝혔고, 김종국은 "사랑은 더 좋아하는 사람이 늘 죄인이다"라며 씁쓸함을 드러냈다.

특히 김종국은 "결혼을 하고 싶었던 여자랑 결혼을 생각했던 게 이 여자와 결혼을 하면 눈물이 날 거 같더라. 그 이후에는 누구와 상상을 해도 과연 결혼할 때 그런 감동이 올까 싶었다. 그 이후에는 그런 생각 드는 사람이 없더라"라며 고백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SBS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