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706426 0442019052652706426 06 0601001 6.0.14-RELEASE 44 SBS funE 52775939 popular

학교폭력 피해 주장 A씨 "효린과 마주하기 싫어…전화로 직접 사과하길"

글자크기
SBS funE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SBS funE l 강경윤 기자] 학창 시절 가수 효린에게 학교 폭력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여성이 "소속사가 아닌 효린이 직접 전화로 사과하라."고 공개적으로 요구했다.

지난 25일 첫 번째 글을 올린데 이어 다음날 두 번째 글을 올린 A씨는 "마지막 추가 글"이라면서 "소속사 입장 기사가 나왔다. 나를 찾아온다는 얘기를 들었다. (효린의) 그 무서운 눈빛을 면전에서 볼 자신이 없다."고 밝혔다.

같은 날 효린의 소속사가 "15년 전 사건에 대해 기억이 선명하지 않아 사실관계를 확인 중"이라면서 "피해자라고 주장하는 분을 직접 찾아가서 해결해나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입장을 발표한 것에 대해 A씨가 거부 의사를 밝힌 것.

A씨는 "전화통화로 사과를 받고, 본인이 입장 발표 및 반성을 발표해도 충분하다. 오늘 다시 SNS로 메시지를 보냈는데 답신이 없었다."면서 "전화로 사과를 하고 진심으로 사과해달라."고 요청했다.

앞서 A씨는 한 커뮤니티 사이트에 글을 올려서 "효린에게 15년 전 중학교 1학년 때부터 3년 간 학교폭력을 당했다. 상습적으로 옷, 현금 등을 빼앗겼고, 효린은 갖은 이유를 갖다 붙이면서 아파트 놀이터에서 폭행했다."는 충격적인 주장을 한 바 있다.

kykang@sbs.co.kr

☞ 다함께 Fun! SBSFunE 연예뉴스 [홈페이지]

☞ 공식 SNS [페이스북] 앱 다운로드 [앱스토어] [구글플레이]

저작권자 SBS플러스 & SBS콘텐츠허브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