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703642 1052019052652703642 06 0601001 6.0.5-RELEASE 105 엠스플뉴스 52775939

'학폭 논란' 잔나비, 숙명여대 축제 라인업 제외 "위약금 없이 해지"

글자크기
엠스플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엠스플뉴스] 구설수에 휘말린 잔나비가 결국 대학가 축제 초대 가수에서 제외됐다.

지난 25일 숙명여자대학교 측은 축제 라인업에서 잔나비를 공식 제외했다고 공지했다.

학교 폭력 논란이 불거진 탈퇴 멤버 유영현 사건 때문. 숙대 측은 공식 SNS를 통해 "학교 폭력 가해자가 소속됐던 아티스트가 참여한다는 사실이 많은 숙명인들의 마음을 불편하게 할 수 있으며, 축제의 목적이 퇴색될 우려가 있다는 결론이 도출됐다"라고 전했다.

계약은 문제가 불거진 지난 24일 오후 9시경 위약금 없이 해지됐다.

전 멤버 유영현의 학교 폭력 가해자 논란 및 보컬 최정훈의 아버지 논란은 이제 막 빛을 보기 시작한 잔나비 활동에 큰 타격을 주고 있다.

특히 잔나비의 얼굴이라 할 수 있는 최정훈은 장문의 해명글을 SNS에 올린 뒤 힘겹게 선 무대에서 눈물을 보이기도 했다.

지난 25일 그는 '한수원아트페스티벌 2019'에서 '뜨거운 여름밤은 가고 남은 건 볼품없지만'을 부르던 중 노래를 이어가지 못하고 눈물을 흘렸다.

잔나비 측이 멤버 유영현의 과거를 인정하고 탈퇴 조치한데 이어 최정훈의 논란을 어떻게 풀어나갈지 귀추가 주목된다.

이상빈 기자 sangbin03@mbcplus.com

ⓒ 엠스플뉴스 & mbcsportsplu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MLB 생중계-영상, 엠스플뉴스-앱에서!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 영상 모아보기
▶[W] 걸그룹-치어리더 사진 모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