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702520 0372019052652702520 06 0602001 6.0.14-RELEASE 37 헤럴드경제 0 popular

오상진, 임신 김소영에 "아픈 아내 지켜보는 일, 무력하고 괴로워" 애틋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오상진 인스타


[헤럴드POP=배재련 기자]
헤럴드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오상진이 임신 중인 아내 김소영을 생각하는 애틋한 마음을 적었다.

26일 오상진 아나운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매일매일 느낀다. 옆에서 지켜보기만 하는 일은 참 괴롭고 무력하게 만든다는 걸. 손목이 아픈 아내를 위해 아대를 사와서 채워드릴 뿐, 남편은 할 수 있는 게 없다는 걸"이라고 적었다.

이어 "엄마 그만 괴롭히고 빨리 나와라 셜록아. 일대일 마크는 내가 하마. 근데 뭔가 손목이 커리느낌."라는 글과 함께 아내의 손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임신 중인 아내를 위해 손목 아대를 선물한 오상진과 이를 착용한 김소영의 모습이 담겨 있다. 아내를 생각하는 남편의 애틋한 마음이 훈훈하다.

한편 김소영은 선배 아나운서인 오상진과 지난 2017년 부부의 연을 맺고 결혼 2년 만인 지난달 23일 임신 소식을 전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