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700989 0182019052552700989 06 0602001 6.0.22-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558793199000 1558793283000 related

유태평양·김준수, ‘불후의 명곡’ 출격…정재형 “국립창극단의 주역들”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 김도형 기자

유태평양과 김준수가 ‘불후의 명곡’에 출연하자 정재형이 크게 반겼다.

25일 오후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불후의 명곡’에는 국악인 유태평양과 김준수가 도전자로 출연했다. 정재형은 두 사람에 대해 “국립창극단의 주역”이라고 소개했다.

유태평양은 “저희 두이 했던 창극도 있었다. 6월에도 함께 공연을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매일경제

유태평양과 김준수가 `불후의 명곡`에 출연했다. 사진=KBS2 `불후의 명곡` 방송 캡처


정재형은 “얼마 전에 끝난 ‘패왕별희’가 굉장한 반응을 얻지 않았느냐”고 물었다. 유태평양은 “영화 ‘패왕별희’와는 굉장히 다르다”며 “중국의 역사 패왕별희를 한국의 창극과 결합시킨 작품”이라고 설명했다.

정재형은 “오늘 무대가 굉장히 기대된다. ‘패왕별희’ 느낌의 무대를 기대해도 좋냐”고 질문했다.

유태평양은 머뭇거리다가 “‘패왕별희’ 느낌은 없다. ‘심청가’ 느낌”이라고 대답했다. 그러자 정재형은 “너희들 홍보하러 나왔냐”고 농담했다. mkculture@mkculture.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