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700252 0722019052552700252 03 0301001 6.0.14-RELEASE 72 JTBC 0 popular

카카오톡 채팅목록 사이 '광고창'…이용자들은 '불만'

글자크기

카카오, 이달부터 새 광고상품 베타서비스 시작



[앵커]

요즘 카카오톡 이용할 때 채팅 목록에 갑자기 광고창이 생긴 것 보신 분들 많을 텐데요. 그동안 여러 모델을 개발해서 지난 해에만 광고 매출이 50% 넘게 뛰었던 카카오톡이 새로운 광고상품을 시범적으로 도입한 것입니다. 광고를 넣고 말고는 기업 마음이지만, 4000만명이 이용하는 국민 메신저로서 좀 지나친 것 아니냐는 지적도 나옵니다.

이새누리 기자입니다.

[기자]

이달 초 카카오가 시범적으로 도입한 광고 상품입니다.

카카오톡 대화 상대를 볼 수 있는 채팅목록 사이에 광고가 나옵니다.

광고가 뜨는 시점과 위치는 매번 바뀝니다.

사적인 공간에 갑자기 광고가 뜨자 이용자들은 불만을 터뜨립니다.

[강진주/경기 용인시 고매동 : 안 떴으면 좋겠어요. 빅데이터 때문에 제가 사는 것 관련해서 뜨는 것 같기도 하고 그런 느낌이 들어요.]

[김시혜/서울 성산동 : 싫어요. 불편해요. 카톡 자체가 많이 오는 편이라서 그걸 지우다 보면 다른 카톡으로 넘어갈 때가 있거든요.]

온라인에는 벌써 광고를 없애는 방법도 나와 있습니다.

하지만 광고주 입장에서는 매력적입니다.

기간과 형태에 따라 최소 2억 원, 최대 20억 원을 내면 카카오톡이 확보한 엄청난 트래픽으로 광고 효과를 누릴 수 있어서입니다.

업계에서는 카카오 매출이 크게 뛸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김지수/서울 연남동 : 카카오를 너무 많이 쓰니까 대체 앱을 찾기엔 광고가 그렇게까지 영향을 줄 것 같지는 않아요.]

카카오는 소비자 불만을 비롯해 다양한 반응을 수렴한 뒤 서비스를 최적화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새누리, 이학진, 장후원, 강경아 기자

JTBC, JTBC Content Hub Co., Ltd.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