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693305 0372019052552693305 06 0602001 6.0.17-RELEASE 37 헤럴드경제 0 related

'아름다운 세상' 남다름, 깨어났으나...오만석X조여정X서동현 불안(종합)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JTBC '아름다운 세상' 캡처


[헤럴드POP=임채령 기자]남다름이 기적처럼 깨어났다.

24일 밤 11시 방송된 JTBC '아름다운 세상'(연출 박찬홍/극본 김지우) 15회에서는 깨어난 박선호(남다름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박선호가 다시 눈을 뜨고 "엄마"라고 말했다.

이런 기적 같은 일이 일어나자 박무진(박희순 분)과 강인하(추자현 분), 박수호(김환희 분)는 감격의 눈물을 흘리며 껴안았다.

하지만 박선호는 손가락은 움직였지만, 발가락은 움직이지 않았다. 박무진은 "괜찮아. 천천히. 무리하지마"라고 다독였다.

박선호가 깨어났다는 소식에 오준석(서동현 분)과 가해자 학부모들은 돈 봉투로 박무진과 강인하의 합의를 이끌어내려고 했다.

하지만 서은주(조여정 분)의 벌금형이 확정됐고 박선호가 진술을 해야 했다.

그리고 서은주는 오진표(오만석 분)에게 이혼을 요구했는데, 서은주는 “이혼하자"며 아들을 자신이 키우겠다고 말헸다.

이에 오진표는 이혼을 원한다면 해주지만 아들은 본인이 키우겠다고 말했다. 이에 서은주는 "다 포기하겠으니 준석이만 키우게 해달라"고 요구했다.

그러면서 "세아 그룹 명예 무너질까봐 사람까지 죽인 당신에게 준석 못 맡긴다"며 "준석이가 당신과 같이 있으면 괴물이 될 것”이라고 말해 오진표를 분노하게 했다.

한편 학교에서는 박선호가 깨어났다는 소식에 오준석에게 비난이 쏟아졌다.

오준석이 사라지자 서은주는 오준석을 찾아다녔다. 서은주는 강인하에게 오준석을 보면 연락 달라고 했고 분노한 강인하는 서은주에게 "너 참 뻔뻔하다. 어떻게 나한테 그런 부탁을 해"라고 말했다.

이때 오준석은 경찰서로 갔고 박승만(조재룡 분)에게 "사고 아니다. 고의로 밀어서 선호 떨어뜨린 거다"라고 밝혔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