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690893 0372019052452690893 06 0603001 6.0.14-RELEASE 37 헤럴드경제 0 related

잔나비 측 "학폭 가해자 멤버 유영현, 자진 탈퇴해 자숙할 것"[공식입장]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헤럴드POP=고명진 기자]학폭 가해자 의혹을 받았던 잔나비 멤버 유영현이 탈퇴하고 자숙의 시간을 가진다.

24일 잔나비 소속사 페포니뮤직 측은 헤럴드POP에 "당사는 학교 폭력 논란과 관련해 본인에게 직접 사실 관계를 확인했고, 유영현은 자신의 잘못을 인정했다"고 전했다.

이어 "유영현은 현재 잘못을 깊게 뉘우치고 반성하고 있으며, 과거에 저지른 잘못에 대한 모든 책임을 지고 향후 활동을 중지하기로 했다. 유영현은 잔나비에서 자진 탈퇴해 자숙의 시간을 가질 에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앞서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잔나비 멤버로부터 학교 폭력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한 누리꾼의 글이 게시돼 논란을 빚었다.

이하 페포니뮤직 측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잔나비 소속사 페포니뮤직입니다.

당사 소속 잔나비 멤버 유영현의 학교 폭력 논란과 관련하여 심려를 끼쳐 드린 점 우선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당사는 학교 폭력 논란과 관련해 본인에게 직접 사실 관계를 확인했고, 유영현은 자신의 잘못을 인정했습니다.

유영현은 현재 잘못을 깊게 뉘우치고 반성하고 있으며, 과거에 저지른 잘못에 대한 모든 책임을 지고 향후 활동을 중지하기로 했습니다. 유영현은 잔나비에서 자진 탈퇴해 자숙의 시간을 가질 예정입니다.

더불어 유영현은 진심으로 사죄하며 용서를 구할 것이며, 다른 잔나비 멤버들도 이로 인해 피해를 받으신 분께 어떤 방식으로든 용서를 구할 예정입니다.

애정과 관심을 주시는 팬분들께 걱정과 심려를 끼쳐드린 점 다시 한번 고개 숙여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