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684588 0372019052452684588 07 0703001 6.0.15-RELEASE 37 헤럴드경제 0

[POP이슈]"내년 결혼 계획→확정 無"…마동석♥예정화에 쏠리는 시선(종합)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마동석, 예정화 / 사진=헤럴드POP DB


[헤럴드POP=안태현 기자] 배우 마동석의 결혼 언급 이후 소속사가 해당 발언을 정정했다.

지난 23일(현지시간) 제72회 칸 국제영화제가 진행되고 있는 프랑스 칸에서 취재진을 만난 영화 ‘악인전’(이원태 감독) 팀. 이날 마동석은 식사 중 취재진에게 결혼에 대한 질문을 받았고, 이에 “내년에 장가를 갈 계획이다”라며 “원래는 올해 가려고 했는 스케줄이 안 됐다”라고 대답했다는 전언이다.

이후 해당 발언이 기사화되면서 많은 대중들의 시선이 마동석과 예정화 커플로 쏠리기 시작했고, 두 사람이 백년가약을 맺게 되는 것인지에 대한 관심도 높아졌다. 하지만 24일(한국시간) 마동석과 예정화의 소속사 빅펀치이엔티 측은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마동석의 해당 발언에 대해 정정하면서 결혼설을 일축했다.

빅펀치이엔티 측은 보도자료에서 “관련 기사는 칸 현지에서 기자 분들과 캐주얼한 자리에서 이야기를 나누던 도중 결혼 관련 질문이 나와서 ”가급적 빨리하고 싶다“, ”내년이라도하고 싶다“고 말씀드린 내용으로, 구체적인 결혼 계획에 대한 이야기는 아니었습니다”라고 해명한 것.

그러면서 소속사 측은 “현재 마동석 씨는 예정화 씨와 좋은 관계를 이어가고 있습니다”라며 “두 사람이 결혼 계획을 확정한 것은 아니며, 확정이 되면 매체를 통해서 공식적으로 알릴 것을 말씀드립니다”라고 설명하기도 했다. 이야기인즉슨, 본래의 마동석이 의도했던 말의 의미는 달랐다는 것이었다.

결국 채 하루도 되지 않아 결혼설이 일축되지만 여전히 마동석, 예정화 커플에 대한 관심은 식지 않고 있다. 지난 2016년부터 3년째 열애를 이어고 있는 마동석과 예정화 커플. 특히 두 사람은 17살의 나이 차이로 화제가 되기도 했다.

비록, 결혼설은 일축되지만 3년간 아름다운 사랑을 이어오고 있는 두 사람이기에 당연히 관심은 쏟아질 수밖에 없는 일. “가급적 빨리하고 싶다”라는 마동석의 말처럼. 과연 두 사람의 사랑이 곧 결실을 맺을 수 있을지에 대한 관심이 쏟아지는 것도 피할 수 없는 일이다.

한편, 마동석은 영화 ‘악인전’이 제72회 칸 국제영화제 미드나잇 스크리닝(비경쟁)에 초청되면서 프랑스 칸을 찾았다. ‘악인전’은 우연히 연쇄살인마의 표적이 되었다 살아난 조직폭력배 보스와 범인 잡기에 혈안이 된 강력반 형사가 함께 살인마를 쫓으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범죄 액션 영화다. 지난 23일 개봉 9일 만에 200만 관객을 돌파하면서 청소년관람불가라는 핸디캡에도 불구하고 흥행 돌풍을 이어가고 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