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671408 0292019052452671408 06 0602001 6.0.14-RELEASE 29 OSEN 0 related

'해투4' 정영주김정화→허송연까지..입담 갖춘 센 언니들[종합]

글자크기
OSEN

[OSEN=김보라 기자] 배우 정영주, 김정화, 이주빈과 아나운서 허송연, AOA 혜정이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23일 오후 방송된 KBS2 예능 ‘해피투게더4’는 '센 언니가 돌아왔다' 특집으로 꾸며져 정영주, 김정화, 이주빈, 허송연, 혜정이 출연해 속 시원한 웃음을 선사했다.

먼저 정영주는 “신흥 꼰대”라며 최근 지어진 별명을 전했다. 후배들에게 “나 때는 말이야~”라면서 현재보다 어려웠던 과거 이야기를 자주 한다고. 정영주는 과거 작품 속 캐릭터 때문에 삭발을 한 상태에서 한 시상식 참석을 위해 드레스를 입었던 때를 떠올리며 “그때 찍힌 사진이 흑역사”라고 부끄러워 했다.

데뷔 시절부터 높은 인기를 구가한 김정화는 상대 배우로 호흡을 맞췄던 배우 강동원, 공유, 소지섭, 조인성 등을 떠올렸다. “제가 신인 때 모델 일을 했었는데 당시 소지섭 오빠와 만났다. 오빠가 ‘같은 작품에서 만나면 좋겠다'는 말을 했는데 같이 드라마를 하게 돼 서로 신기해 했었다”며 추억을 되살렸다.

김정화는 현재의 남편과 연애를 막 시작했을 무렵, 결혼할 마음은 없었지만 그에게 세뇌를 당해 결국 결혼을 결심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주빈은 일명 ‘증명사진계의 레전드’라고 불리는 역대급 증명사진을 공개해 시선을 강탈했다. 이주빈은 “사실 사진관에서 정식으로 찍은 증명사진이 아니다. 드라마 소품용으로 필요하다고 해서 녹화장에서 급하게 찍었다”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에 유재석이 “신분증 사진으로 써도 되겠다”고 하자, 이주빈은 “이미 운전면허증 사진은 바꿨다”고 대답해 웃음을 터뜨렸다.

하지만 이주빈은 “너무 잘 나온 증명사진 때문에 법정싸움까지 가게 됐다”고 말해 호기심을 자아냈다. 각종 불법 업체에서 그녀의 사진을 도용했다는 것. 가짜 신분증으로 중고 거래 사기 범죄를 저질러 법원에서 연락을 받았다고 밝혀 모두를 경악케 했다.

그런가 하면 이주빈은 2년 동안 걸그룹 레인보우 연습생 생활을 했다며 레인보우 멤버들과의 남다른 친분을 공개했다. 나아가 이주빈은 걸그룹 연습생 출신다운 완벽한 댄스로 현장을 후끈 달궜다.

OSEN

부동산TV 아나운서이자 허영지의 친언니인 허송연이 전현무와 황당하게 얽혔던 사건을 공개했다. 최근 전현무와 허송연이 열애 중이라는 가짜 뉴스가 퍼졌던 것.

이에 허송연은 “전현무와는 허영지를 포함한 지인 모임에서 친해졌다”며 “처음에는 ‘누가 이런 헛소문을 믿겠어?’하는 마음으로 가볍게 넘겼다. 그러나 허송연은 “근데 이탈리아, 독일에 사는 지인들에게서 연락이 왔다”고 밝혔다. 이어 허송연은 “정말 당황스러웠다. 오늘 ‘해투’에 출연한 것도 ‘전현무가 꽂아준 것이 아니냐’는 댓글이 달렸다”며 억울함을 토로했다.

이어 허송연은 “헛소문 때문에 미래의 신랑감이 다가오지 못할까 봐 걱정이다”라며 조바심을 드러내 폭소를 유발했다. 이날 허송연은 차진 입담을 과시하며 전현무를 비롯한 MC들을 쥐락펴락하는가 하면, 성악 전공자의 노래 실력을 뿜어냈다. / watch@osen.co.kr

[사진] '해피투게더4' 방송화면 캡처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