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670966 0372019052352670966 06 0602001 6.0.16-HOTFIX 37 헤럴드경제 0 popular

'해피투게더' 정영주, 첫 드라마가 미드 "워쇼스키 형제가 자매로"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KBS2 '해피투게더' 방송캡처


[헤럴드POP=편예은 기자]정영주, 미드 출연 에피소드 전했다.

23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에서는 정영주가 워쇼스키 감독의 '센스 8'에 출연했던 에피소드를 이야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정영주는 "인생 첫 드라마가 미드였어요" 라며 워쇼스키 감독의 '센스 8'에 출연했던 이야기를 전했다.

정영주는 "오디션을 6, 7개월 정도를 봤다"며 "각 나라의 배우를 오디션을 봤다"며 "100% 영어 대사를 했어요"라고 전했다.

또 "오디션을 볼 때는 워쇼스키 형제였는데 오디션이 끝날 땐 워쇼스키 남매가 됐다"며 "전북 익산에서 함께 촬영했는데 갈 때는 워쇼스키 자매가 됐다"고 했다.

한편 "워쇼스키 자매가 함께 출연했던 윤여정 특유의 음색에 매료되어 대사인 'well done'을 계속 시켰다"며 "윤여정 선배님이 '이상한 변태들이야, well done'이라고 했다"며 웃음을 자아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