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670849 1082019052352670849 06 0602001 6.0.17-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0 popular

'이나리' 안혜상♥남규택 부부 첫 등장…일상 첫 공개 [종합]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덕행 기자]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에 안혜상이 출연했다.

23일 방송된 MBC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에는 5년차 부부 댄스스포츠선수 안혜상과 남편 남규택의 일상이 그려졌다.

남규택과 안혜상은 각각 안방과 거실에서 자고 있었다. 이에 대해 안혜상은 "남편이 살이 찌면서 코를 심하게 골아서 잠을 따로 자고 있다고 말했다.

잠에서 깬 남규택은 중식도까지 활용하는 능숙한 모습으로 아침을 준비했다. 남규택은 월남쌈, 삼겹살 샌드위치, 김밥전, 냉라면까지 만들어내며 아내들의 환호를 받았다.

모든 요리를 완성한 남규택은 "공주~"라는 애칭으로 아내를 깨웠다. 이에 패널들은 "충남 공주 출신이냐"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안겼다.

이날은 안혜상의 시어머니가 가정을 방문했다. 안혜상의 시어머니 역시 안혜상을 공주라고 부르며 애정을 드러냈지만 냉장고를 살펴보고는 "우리 아들이 이런 걸 먹고 있구나 싶다. 며느리가 바쁘단 핑계로 냉장고 정리도 안돼있다"고 속상함을 드러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황효은-김의성 부부는 지난주와 마찬가지로 황효은의 부모님과 시어머니가 함께 자리했다.

황효은의 시어머니는 도착 직후부터 계속 집밥을 먹자고 주장했다. 황효은의 아버지 역시 집밥을 원하는 기색을 보였고 결국 황효은은 집밥에 도전했다.

특히 황효은의 시어머니는 아들 김의성의 아픈 목에 걱정을 표했다. 시어머니는 "목은 잘 먹어야 한다"며 황효은에게 "네가 잘 챙겨서 줘야한다. 꿀물도 좀 다뜻하게 타다 주고 그래"라고 말했다.

이에 남편 김의성도 불편한 기색을 보였다. 이를 지켜보던 이현우도 "지금 이 자리에서 편한 사람은 없다"라고 말해 공감을 자아냈다.

황효은은 "내가 결혼을 한거지 누구를 케어하기 위해서 한 건 아니었다. 그게 모두 며느리의 탓이라고하는 건 잘못된 것 같다"고 억울함을 표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마지막으로 백아영-오정태 식구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백아영은 어머니와 데이트를 하고 돌아왔고, 요리 중인 시어머니를 보고 깜짝 놀랐다. 시어머니는 백아영이 어디갔냐고 추궁했고 결국 백아영은 어머니가 등 수술을 해서 마사지를 받으러 갔다고 실토했다.

시어머니는 자신만 빼놓은 것에 섭섭함을 드러냈고 백아영은 어머니와 시어머니를 위한 맞춤효도를 이어갔다. 백아영은 네일 아트와 팩, 염색까지 선보이며 어머니와 시어머니를 기쁘게 만들었다.

dh.lee@xportsnews.com / 사진 = MBC 방송화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