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670820 0092019052352670820 02 0213003 6.0.16-HOTFIX 9 뉴시스 0 popular

고양 쇼핑몰서 숨진 남자 간호사 몸에서 '펜타닐' 검출

글자크기

펜타닐은 중독성 강한 마약성 진통제

고양경찰서, 국과수 의뢰 결과 밝혀

【고양=뉴시스】이호진 기자 = 지난달 경기 고양시의 대형 복합쇼핑몰 화장실에서 숨진 채 발견된 20대 남성 간호사의 혈액에서 마약류 진통제인 ‘펜타닐’이 검출됐다.

고양경찰서는 쇼핑몰 화장실에서 숨진 채 발견된 A(28)씨의 혈액과 수액을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서 분석한 결과 마약류 진통제 ‘펜타닐’이 검출됐다고 23일 밝혔다.

이번에 검출된 펜타닐은 강한 중독성이 있어 지속적으로 투약하거나 적적량을 초과하면 호흡 곤란 등의 부작용이 발생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국과수도 이 같은 요인에 의해 A씨가 사망했을 가능성이 높다는 소견을 냈다.

경찰은 A씨가 펜타닐을 입수한 경위를 확인하기 위해 관할 보건소에 A씨가 근무했던 서울 소재 대형병원에 대한 조사를 의뢰했다.

한편, A씨는 지난달 10일 오전 9시께 고양시의 한 대형 복합쇼핑몰 화장실에서 팔에 주삿바늘이 꽂힌 채 사체로 발견됐다.

A씨 옆에는 주사기와 흰색 액체가 든 수액봉지가 떨어져 있었다.

경찰은 폐쇄회로(CC)TV를 확인해 A씨가 전날 오전 10시36분께 화장실에 들어간 뒤 다음날 아침 청소근로자에게 발견될 때까지 화장실에서 나오지 않은 것을 확인하고, 부검과 함께 약독물 검사를 의뢰했었다.

asake@newsis.com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 뉴시스 SNS [페이스북] [트위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