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670720 1072019052352670720 06 0602001 6.0.17-RELEASE 107 스포티비뉴스 0 related

'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 유일한 안식처 장현성 죽음에 오열…각막 기증까지 받아

글자크기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장지민 기자]'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이 살아났지만 극도의 슬픔으로 괴로워했다.
23일 방송된 KBS2 수목 드라마 '단 하나의 사랑' (극본 최윤교, 연출 이정섭)에서는 천신만고 끝에 살아난 이연서(신혜선)가 조승환(장현성)의 각막을 기증받은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연서는 파티를 참석했다가 조승환과 함께 집으로 가는 길에 사고를 당했다. 천사 김단(김명수)은 사고를 목격했고, 이연서는 살려달라고 애원했다. 천사인 김단은 인간사에 개입하면 안됐지만, 이연서를 살렸다. 그러던 중 지강우(이동건 분)은 이연서를 발견해 병원으로 후송시켰다.

이연서는 깨어났고, 조승환의 도움으로 각막까지 기증받아 눈을 뜰 수 있었다. 병원에서 돌아온 이연서는 영상을 보며 유일한 의지처였던 조승환을 떠올리며 괴로워했다. 그는 "누구 마음대로 눈을 줬어. 누구 마음대로 죽으래. 나만 두고 가래!"라며 오열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